· 회원가입 · 로그인 · 로그아웃 · 마이페이지 · 공지사항
최종업데이트일

2024년 07월 21일(일요일)

 

    
   
정치
군산시의회, 행정지원과 업무보고서 인사·조직개편 문제점 지적
박광일 위원장 “시 인사 문제로 많은 말들이 나오고 있다”
김우민 의원 “임기제 공무원 경력만 쌓고 타 지자체 전출” 대책 촉구
 
이정훈 기자 / 2024-02-01 11:03:46     

 


군산시의회 행정복지위원회 업무보고 광경

군산시의회 행정복지위원회(위원장 박광일)는 지난 30일 행정지원과에 대한 주요 업무보고에서 인사 및 조직개편 등의 문제점을 다수 지적했다.

서동완 의원은 “군산시 인사운영과 관련해 업무보고나 행정사무감사 시 업무의 연속성을 고려하여 중점사업 추진 성과가 있을 때 인사기준에 의한 인력배치 필요성을 지적했으나 최근 인사에도 반영되지 않았다”며 개선을 촉구했다. 

김영란·서은식 의원은 “조직개편은 직원 및 의원, 시민들을 만족시켜야 하는데, 특정인을 위한 개편이라는 말이 있다”며 읍면동 맞춤형 복지계가 없어진 것에 대해 문제를 제기하고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인사 필요성을 강조했다.

김우민 의원은 임기제 공무원 운영과 관련, “주택행정과 및 교통행정과 임기제 공무원의 경우 해당분야의 전문가로서 장기적인 근무가 필요한데 근무 여건상 이유로 군산시에서 경력만 쌓고 타 지자체 등으로 전출하는 사례들이 있다”며 근로조건 마련 등 심도있는 검토 및 대책을 촉구했다.

최창호 의원은 “군산시 청렴도 저하는 인사문제의 영향도 있다”며 “그동안의 관행에서 벗어나 능력 위주의 인사가 반영될 수 있도록 개선을 주문했다.

서은식 의원은 “읍면동 생활민원책임제 운영과 관련하여, 좋은 도입 배경과 취지를 살릴 수 있도록 타 지자체의 장·단점을 비교하여 군산시 특색에 맞게 추진할 것”을 당부했다.

박광일 위원장은 "시 인사문제로 많은 말들이 나오고 있다"면서 "직원들이 일을 잘할 수 있도록 관리자의 지도·감독이 이뤄지면 인사문제 잡음은 잘 해결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정훈 기자 (iqtop@naver.com)

- 저작권자 군산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이름
비밀번호
 
독자한마디 삭제 니 자신을 알라  2024-02-02 19:07:12
김영란·서은식 의원은 “조직개편은 직원 및 의원, 시민들을 만족시켜야~
여기서 의원 니가 왜 거기서 나와? 의원을 만족시켜야 한다고? 이거 말여 방구여 가장 먼저 시민이고 담이 직원이지 의원 니가 왜 거기서 나와? 이게 바로 갑질인거여 무식하기는 3개월 당비가 뭘 알겄어? 그러고도 행정의 달인? 둘중 어느 *이 한예기여?
 
 
 
 
 
 
 
 
 
 
  회사소개독자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