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업데이트일

2020년 10월 27일(화요일)

w w w. k m r n e w s. c o m

 

 

 

 

 

정치
경제
사회
교육/문화
행정
건강/스포츠
 
오피니언/컬럼
알립니다
군산정보통
뉴스촛점
기관/단체/인물
전북도정뉴스
 군산고 29회 동창회, ...
 시, 육상태양광 2구역 ...
 (기획)교통사고 다발지...
 목재펠릿발전소 항소심 ...
 서울 30대 남성 코로나...
 군산~제주 항공기 동절...
 가을 가기 전 가봐야 할...
 군산, 코로나19 서울 ...
 고군산케이블카 사업, 환...
 서울 확진자 밀접접촉자...
낙후된 서군산을 새롭게 ...
로컬푸드와 연계하면 참 ...
산책길 2Km, 송경교에...
자영업 천지 돈이 회전...
군산사랑상품권도 익산시...
 

  홈 > 교육/문화

 

앞으로 5년 내 군산 초등학생 약3000명 감소

2020-10-15 15:34:24

 

도교육청, 취학예정 아동수 등 바탕으로 학생 수 추계

 

(+)글자크게 | (-)글자작게

2020년 이후 학령인구가 큰 폭으로 감소함에 따라 군산 지역도 앞으로 5년 간 약 3000명의 초등학생이 줄 것으로 예측된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전북교육청은 앞으로 5년 간 취학대상 아동수, 최근 3년 간 평균 진급률, 공동주택 유입 학생 수 등을 반영해 2021년부터 2025년까지 초중학교별 학생 수를 추계한 내용을 바탕으로 ‘2021~2025학년도 초중학교 중기 학생배치계획’을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군산 지역 초등학교 학생수는 2020년 1만5515명에서 2021년 1만342명, 2022년 1만5124명, 2023년 1만4562명, 2024년 1만3732명, 2025년 1만2665명으로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 앞으로 5년 동안 현재의 18.4%에 달하는 2850명 정도가 준다는 계산이다.

현재 군산 지역 초등학교 학급당 학생수는 동 지역 28명, 읍 지역 27명, 면 지역 26명(평균 19.4명)이 기준으로 2025년에는 동 지역 24명, 읍 지역 23명, 면 지역 22명(평균 16.2명)으로 탄력적으로 감축될 전망이다.

도교육청에서는 군산 지역에서 학생 수에 비해 시설이 부족한 학교가 여전히 6개교가 있고, 감염병 예방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등 최소한의 물리적 공간 확보·교육활동 공간 최적화 등을 위해 학급당 학생수가 낮아져야 하지만 우선 교원 수급상황과 학교 시설여건 등 추가 검토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대단지 택지개발지구나 시설부족학교 등 일시적 과밀해소를 위한 학급 증설·증축이나 학교 신설은 억제가 필요하다는 것.

다만 군산 지역 중학교의 경우 2020년 7443명에서 2021년 7529명, 2022년 7588명, 2023년 7492명, 2024년 7599명, 2025년 7720명으로 초등학교보다는 증감 폭이 크지 않다.

도교육청에서는 이를 택지개발로 인한 인구유입 등의 영향으로 분석하며 일시적인 학급증가를 위한 학급 증설은 억제하고 여건에 따라 학급당 학생수 기준을 탄력적으로 운영해 과밀문제를 해소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군산에서는 2022년 페이퍼코리아 공장이전부지 내 공동주택개발에 따른 유입학생 배치를 위해 (가칭)연안초가 42학급 규모로 2022년 신설 예정이며, 2021년에 비안도초가 학생수 감소로 선유도초등학교에 통합된다. 또한 동산중(24학급 규모)이 2023년 동지역 중학교 과밀해소를 위해 지곡동 부지로 이전 준비 중이다.

  ■  지역별 학생수 전망  (단위: 명)   

지역별

학교수

2020

2021

2022

2023

2024

2025

5년간
증 감

전주

75

39,321

38,802

38,603

36,894

34,828

32,050

7,271

군산

58

15,515

15,342

15,124

14,562

13,732

12,665

2,850

익산

60

14,602

14,120

13,776

13,114

12,250

11,223

3,379


 ※ 학교수 : 2020년 현재 기준, 국립학교(2교) 포함, 전북교육청 제공


문지연 기자 (soma7000@naver.com)


 - 저작권자 군산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타겟광고문의

이름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독자한마디 삭제 중공얘  2020-10-17 19:50:20
너희 중공 가서 도그사운드 해라
독자한마디 삭제 옥양사랑  2020-10-17 15:07:27
옥양으로 개명하고 도시 이미지 높이자
독자한마디 삭제 사랑  2020-10-16 20:05:52
교사1명에 학생10명이 정답이다.교사들이 많이 필요하면 교대를 늘리면 고용이 증대되고 경제가 살아나.안그런가.
독자한마디 삭제 그게요  2020-10-16 16:54:42
학생수는 주는데 선생, 교수들은 그대로다?
뭔가 맞지 않는다고 생각되는데
독자한마디 삭제 역시 도교육청  2020-10-16 12:29:45
일단 표에 표시된 꼭지점은 아래로 되어야 맞는거구요

군산이 가장 하락하는 학생수가 적네요

그리고 도교육청 일못하는걸로 유명한데 또 욕나오게 하네요

대단지 택지개발지구의 일시적인 인구 증가 일까요? 그리고 예정된 세대수를 커버하려면 학급수만 조절해서 되나요? 어디가 늘고 어디가 줄고 세밀하게 파악해야지 그냥 통째로 놓고 보면 어떡하냐요....

에휴 증말....
독자한마디 삭제 완산주  2020-10-15 19:51:10
통합 전주시 이제 전주특례시로 새롭게 출발하자
전주시 군산구

 

 

 

 

 

모바일버전회사소개자문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