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업데이트일

2019년 02월 20일(수요일)

w w w. k m r n e w s. c o m

 

 

 

 

 

정치
경제
사회
교육/문화
행정
건강/스포츠
 
오피니언/컬럼
알립니다
군산정보통
뉴스촛점
기관/단체/인물
전북도정뉴스
 군산, 대기업 불황여파...
 현대중 군산조선소에 태...
 새만금에 재생에너지 국...
 거주지 골목상권 개인 위...
 새만금 재생에너지사업 ...
 수송동 사거리서 음주차...
 새만금개발청장에 군산출...
 시, 군산사랑상품권 500...
 “동서발전, 군산조선소...
 군산시, 올해 전기차 12...
군산대는 약대유치에 총...
왜 이걸 교환하는 곳은 ...
지금은 서울 살지만 ...
부안 김제 군산 싸우면 ...
저는 군산에서 자라 지...
 

  홈 > 행정

 

농촌주택개량사업 추진, 최대 2억까지 대출

2019-02-08 09:32:47

 

시, 주거환경개선·귀농·귀촌 인구유입 촉진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군산시는 농어촌 주거환경개선과 귀농·귀촌 인구유입 촉진을 위해 농촌주택 개량·신축에 소요되는 비용을 저금리로 지원하는 ‘2019년 농촌주택개량사업’을 추진한다.

 농촌주택개량사업은 농촌지역의 주민과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경우 연면적 150㎡ 이하 규모의 노후·불량주택을 개량하거나 신축하는 경우에 농협을 통해 저금리로 융자해 주는 사업이다.

 사업물량은 총 60동으로, 융자금액은 주택건축 사업실적 확인서 금액 범위 내에서 대출기관의 신용 및 담보 평가를 거쳐 연 2%의 고정 또는 변동금리로 최대 2억까지 대출 받을 수 있다.

 올해는 취득세 감면 대상이 일부 완화 개정되어 면제대상이 연면적 100㎡에서 150㎡로 늘어나 보다 넓고 쾌적한 거주환경이 마련됐으며, 취득세 전부 감면 및 지적측량 수수료 30% 감면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이기만 주택행정과장은 “이번 사업으로 농촌의 환경을 개선해 귀농・귀촌 및 퇴직 후 전원생활을 원하는 도시민의 유입을 촉진시켜 낙후된 농촌 주거생활공간의 격을 높여 주거복지가 향상되는 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한정근 기자 (hjg20012002@hanmail.net)


 - 저작권자 군산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타겟광고문의

이름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모바일버전회사소개자문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