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업데이트일

2018년 11월 16일(금요일)

w w w. k m r n e w s. c o m

 

 

 

 

 

정치
경제
사회
교육/문화
행정
건강/스포츠
 
오피니언/컬럼
알립니다
군산정보통
뉴스촛점
기관/단체/인물
전북도정뉴스
 군산전북대병원 편입토지...
 시, 아동수당 군산사랑...
 군산초 이전 임박…시 ...
 김관영 의원, “새만금...
 군산시의회, 역대 의장 ...
 지역경제 단비 군산사랑...
 군산청년센터 장미동에 ...
 “소룡동 세무서 부지, ...
 김관영 의원, 교육부 특...
 조동용 도의원, 군산 화...
 

  홈 > 사회

 

시민문화회관 6년 째 방치...활용 ‘안갯속’

2018-09-12 10:11:32

 

시, 연말까지 관련 용역 실시, 70억원 상당 예산확보 관건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군산시가 6년여 째 방치되고 있는 군산시민문화회관의 활용방안을 마련하기 위한 용역에 착수해 그 결과에 첨예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

시는 지난달 말, 활용방안 없이 답보 상태에 머물고 있는 시민문화회관 활용방안 및 타당성 조사용역을 맡은 익산 소재 한국지역개발연구소로부터 착수보고회를 갖고 본격 용역에 돌입했다.

내년 초 납품예정인 이 용역에서는 시민문화화회관 현황조사 및 유사활용사례 및 의견 조사, 활용방안 등을 제안하게 되며 기본구상안 수립 및 개략 사업비, 향후 운영계획 등의 결과를 도출하게 된다.

시는 그동안 전담팀까지 구성해 시민문화회관을 시민공연홀로 활용 방안을 마련하고 리모델링 및 기본설계용역 등을 추진하려 했으나 70억원에 달하는 막대한 예산이 소요되는 데다, 활용방안 연구용역부터 시행해야 한다는 의견이 대두되면서 사실상 대안을 마련하지 못한 채 현재에 이르고 있다.

이에 따라 이번 용역에서는 기존 전담팀에서 제시한 시민공연홀을 비롯해 야외설치미술 등 미술관, 시민들의 문화체육복합커뮤니티 공간, 쇼핑센터와 음식점 등 복합상업시설, 대규모 도서소장공간 등이 활용방안으로 폭넓게 검토될 예정이어서 주목된다.

문제는 용역을 통해 어떠한 활용방안이 제시되더라도 유명 건축가의 유작으로서 국내 건축사적 큰 의미를 지닌 현 건물을 철거하지 않고 재사용할 경우 70억원 가량의 리모델링 비용이 소요된다는 점이다.

열악한 시 재정 여건상 예산 확보에 어려움이 따르는 데다, 장기간 방치해오다 결국 예산 먹는 애물단지로 전락시켰다는 곱지 않은 시민여론도 군산시가 떠안게 될 적지 않은 부담요인 이다.

시는 이에 따라 현 정부의 새로운 시책인 생활밀착형 SOC사업의 일환으로 군산시민문화회관에 국비 100억원 등 총 130억원을 투자해 문화체육복합시설로 구축하는 내용의 사업계획을 최근 정부에 요청한 상태여서 주목된다.

정부 공모사업 방식으로 진행될 예정인 이 계획이 국비지원사업으로 확정될 경우 애물단지로 전락한 군산시민문화회관 활용문제는 해결국면을 맞을 것으로 전망된다.

하지만, 이마저 탈락할 경우 군산시민회관 활용방안은 또 다시 원점으로 후퇴할 공산이 커 군산시의 행정적 부담이 만만치 않을 것으로 보인다.

시 관계자는 “시민문화회관 활용의 최대 관건은 용도 및 방향이기 때문에 이번 용역을 통해 활용방안을 도출한 후 정부 예산을 지원받을 수 있도록 행정적 노력을 배가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이정훈 기자 (iqtop@naver.com)


 - 저작권자 군산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타겟광고문의

이름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독자한마디 삭제 관장  2018-09-21 16:30:47
그쪽에 도서관이 없던데 도서관으로 활용하라.
독자한마디 삭제 용역도시군산  2018-09-17 09:40:07
용역 용역 전임 시장시절 무엇하나 하려할때 용역으로 타당성 조사하는데
왜 이런 용역은 군산시 업체가 못하고 익산시나 타도시에서 용역을 하나요
용역비용도 군산시민 세금 나가는건데 이번용역은 익산시 업체가
하는군요. 차제에 용역발주할때 군산시 업체로 한정했으면 합니다.
독자한마디 삭제 수송동  2018-09-17 09:36:15
군산시 보건소를 옮겨라
독자한마디 삭제 나운동  2018-09-17 09:33:15
시의회를 옮겨라.
당장에
독자한마디 삭제 어이쿠  2018-09-14 13:34:16
제가 도시공학을 공부했는데요
군산은 지금부터 6가지정도 해보면 어떨까 싶습니다.

1. 지금 공터로 남아 있는 금란도에 잡월드나
키자니아 같은 걸 유치하고 그 옆에 테마월드 또는 동물원 유치 하면 서천과 상생하면서도 두 도시에 다 이득이 될것입니다.

2. 20년에 완공되는 대야역을 중심역으로 만들고
대야역까지 셔틀 열차 운행하고 KTX , SRT
둘 다 유치하여 종착역으로 만들어야 합니다.

3. 사람들이 군산에 오는 이유가 뮤엇인가요?
빵? 짬뽕? 물론 그럴기도 하지만
당일 여행지로써 매력있기 때문이죠 그럼 당일에
최대한 행복 할 수 있게 진정한 시간 여행을
시켜주세요 도심에 도착하면 진짜 마치 시간 여행
온 것처럼요. 계획성 있게 하나씩 하나씩 하면 되요.

4. 수 많은 스타와 운동 선수들이 이 도시를
떠났다 다시 안 오는 이유가 뭘까요? 일자리가
없기 때문이겠죠. 군산이 낳은 스타들을 모아
연예인 양성 학교 좋구요 . 스포츠 학교 좋아요
호원대랑 연계해도 좋을듯 합니다. 오디션에서
통과하는 사람들 많아지면 군산으로 지망생들
몰려옵니다.

5. 관광 빼곤 이제 먹거리가 없죠..하지만 gm 이
떠난 그곳에 전기차가 최고겠지만 쉽지 않으니
그곳에 캠핑카만 생산하는 공장 유치가 좋아보여요
최근 사람들은 캠핑카에 빠져 사는 사람들 진짜
많거든요..

6. 마지막으로 제발 반대 좀 그만하세요
코스트코 들어와도 홈플 들어와도 첨엔 힘들어도
점차 자리 잡으면 서로에게 이득입니다. 좋은 것은
Ok 피해가 조금이라도 예상되는건 never
이건 정말...너무 이기적이에요
독자한마디 삭제 나운인  2018-09-14 09:49:41
그니까 거그다가 빠찡고를 돌려야 돈이 들어오고 수리도하고 그러지 참 갑갑하네..

경제 살리고 관광산업 일으킬려면 빠찡꼬가 최고랑게 내가 몆번를 말해야 알아듣것냐?
독자한마디 삭제 시민  2018-09-13 20:39:10
북대인 너 머허는 세끼냐 대체? 미래신문서 개잡소리혀가며 인생사냐? 한심한세기네 니세끼가 싸지른 낙서봐라 니놈 인격이 보인다 잡세기야
독자한마디 삭제 서천귀신  2018-09-13 20:36:34
서천군민회관 귀신 나올 정도
독자한마디 삭제 서천인씨  2018-09-13 17:53:28
아마 서천인과 북대인 완산주는 동급 한명이다.
군산에 얼쩡거리지 말고 군장대교 개통하면 서천은 이제 완전군산에 속한다.
앞갈음ㅇ나잘하고 너나 앞날 걱정하세요.
독자한마디 삭제 서천인  2018-09-13 16:12:15
우리 군민회관보다 못하다
독자한마디 삭제 수송동  2018-09-13 13:21:55
홈플러스에서 구입해서 마트 한다고 할때 반대 하더만 뭐든 반대만하고 지들 이득만 챙기니 롯데몰처럼 반대파들이 입주해 장사하니 옷값이 비싸지 부여가 더 싸지 군산은 공무원은 아무것도 안할려고하고 기득권은 반대만해서 일반 신민들이 많이 피해보고 있지 같은 물건 싸게 살수가 없어
독자한마디 삭제 군산시민  2018-09-13 13:17:37
복대인 완산주 이 집귀 같은 인간이 또 병이 제발하네
병원부터 빨리가 니가 좋아하는 전국 꼴등 대학병원 전북대 정신과로
독자한마디 삭제 북대인  2018-09-13 12:36:33
우리학교 삼성문화회관 본 좀 받아라
독자한마디 삭제 나나나  2018-09-13 11:57:51
대야하고 발산하고 합쳐서 광역시로 발돋움하자..ㅎ
독자한마디 삭제 대야  2018-09-13 07:24:40
군산에서 오일장이 서는 유일한 대야
군산역 다음 기차가 정차하는 대야
상하행 인천공항 고속버스가 경유하는 대야
군청만 뺏기고, 방치된 자산으로 대야를 제2의 신도시로
독자한마디 삭제 ㅋㅋㅋㅋ  2018-09-12 22:58:28
그놈의 용역ㅋㅋㅋ다 철거하고 주차장써라 자리도 없는데 불법주차만 찍으러 다니지말고
독자한마디 삭제 팔아버려  2018-09-12 21:35:55
그 간단한 걸 뭘 어렵게 생각하나.
주차장도 없는 비좁은 곳에 뭘 한다고.

용역비는 있었나보네.

 

 

 

 

 

 

모바일버전회사소개자문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