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회원가입 · 로그인 · 로그아웃 · 마이페이지 · 공지사항
최종업데이트일

2024년 04월 13일(토요일)

 

    
   
전북도정 뉴스
전북, 새만금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 글로벌 중심지 도약
컨트롤타워기능의 종합지원센터 운영관리 제도기반 마련
 
한정근 기자 / 2024-02-16 13:59:07     



전북특별자치도가 16일부터 「전북특별자치도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 종합지원센터 설치 및 운영 조례」를 시행한다.

도가 새만금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의 발전전략 수립, 기업·기관 유치, 에너지 전문인력양성, 입주기관 간 네트워크 지원 등의 기능 등을 수행하는 컨트롤타워로서 종합지원센터를 설치하고 운영하기 위한 법적 근거를 마련한 것이다.

이번 조례 제정은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의 지정 및 육성에 관한 특별법」에 기반한 것으로, 2023년 12월 8일부터 20일 간 주민 의견수렴을 위한 입법예고를 실시했고, 2024년 전북특별자치도의회 제406회 임시회 심의·의결을 거쳤으며 16일 공포와 동시에 바로 시행하게 된다.

도는 2019년 새만금 일원 3개 산단 23.9㎢ 면적을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로 지정받아 신재생에너지, 수소에너지, 에너지저장장치, 스마트그리드 등 에너지 청정화·분산화·디지털화 추세에 부응하는 지역 에너지 신산업 및 혁신기업을 육성해오고 있다. 

육성단지를 보다 체계적이고 지속적인 발전을 이끌어 가고자 2022년 1월 종합지원센터를 착공, 2024년 3월 준공할 예정이다.

종합지원센터는 총사업비 200억 원(국비 80억·도비 60억·시비 60억)이 투입돼 건축연면적 5844㎡ 공간에 지상 5층 규모로 기업·연구기관의 입주공간, 회의공간 등을 갖추게 된다.

종합지원센터는 단지 내 연구개발(R&D)·실증기관 및 전문인력양성기관의 컨트롤타워로써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의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첫째, 에너지융복합단지의 발전전략을 수립하고 에너지 중점산업 육성 및 지원을 하게 된다. 

둘째, 에너지산업 및 에너지 연관산업의 집적화와 융복합 현황 등 실태조사를 지원한다.

셋째, 에너지특화기업을 발굴 및 육성지원하고 에너지 전문인력양성을 지원한다.

넷째, 국제교류 등 네트워크 체계를 구축하여 대내외 협력체계를 강화하고 기업유치활동을 추진한다.

또한, 이번 조례 시행으로 종합지원센터 위탁운영의 법적 기반이 마련됐으며, 상반기 중으로 위탁기관을 선정해 7월부터 본격 운영하게 된다.

이종훈 에너지수소산업과장은 “이번 조례 시행을 계기로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의 성장과 발전을 가속화하고, 종합지원센터를 통해 입주기업 및 연구기관에 최적화된 자원을 지원해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의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다”고 말했다.​ 


한정근 기자 (hjg20012002@hanmail.net)

- 저작권자 군산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이름
비밀번호
 
 
 
 
 
 
 
 
 
 
 
 
 
 
 
  회사소개독자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