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회원가입 · 로그인 · 로그아웃 · 마이페이지 · 공지사항
최종업데이트일

2024년 07월 22일(월요일)

 

    
   
전북도정 뉴스
새만금신항만 ‘동북아 물류중심 항만’ 개발
道, 항만발전종합계획 수립 착수·군산항 활성화 등
 
한정근 기자 / 2016-12-13 16:16:43     



 전라북도가 새만금신항만을 동북아 물류중심항만으로 개발하고 도내 유일 무역항인 군산항 활성화를 골자로 한 전라북도 항만종합발전계획을 수립했다.

 도는 13일 도청 7층 재난상황실에서 전라북도 항만종합발전계획 수립 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착수보고회에서는 연구수행기관인 (사)한국종합물류연구원(원장 정필수)·(주)항도엔지니어링(대표 안익성)이 용역 수행계획을 보고했다.

 이어 ‘전라북도 항만물류연구·자문회(회장 박재만·군산1도의원·이하 자문회) 회원 등 항만물류 전문가들이 참석해 용역 추진방향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개진했다.

 이번 전라북도 항만종합발전계획에서는 새만금신항만을 동북아 물류중심 항만으로 개발하기 위해서 미래 물동량 수요를 분석해 기존 접안시설 규모 2~3만톤급을 5만톤급 이상으로 확대하는 논리를 개발키로 했다.

 또한 군산항 경쟁력을 분석해 활성화 방안을 마련하고, 새만금신항만 건설에 따른 군산항과 기능 재정립 등 상생발전 방안을 마련키로 했다.

 이외에도 군산항 물동량 확보를 위해 도내 수출·입 화물 물류흐름 조사 등을 실시하기로 했다.

 앞으로 계획수립 과정에서 항만이용자, 관련업계, 학계, 자문회 등 관련 분야 전문가 및 군산해수청, 지자체 관계자들의 의견을 충분히 수렴하여 내년 11월까지 항만발전종합계획을 수립할 계획이다.

 김천환 도 건설교통국장은 “새만금 신항만 접안시설 규모 확대, 군산항 활성화 방안 마련 등 전라북도 항만물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이번 용역을 통해 완성도 높은 성과물이 나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전라북도 항만종합발전계획 용역은 내년 11월30일 납품 예정이다.


한정근 기자 (hjg20012002@hanmail.net)

- 저작권자 군산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이름
비밀번호
 
독자한마디 삭제 독고다이  2016-12-14 12:33:13
똥녕이가돌아이가되나부다 생각이 한심하네 창피한지도 모르고 얼굴도 두껍다.대선출마?대자도 꺼내지마 구역질난다 도민우롱하지말고 찌그러지쇼
독자한마디 삭제 더불어  2016-12-14 09:44:39
군산 새만금은 항만도시로 키워야하는게 정답이라 생각합니다. 항만시설이 갖춰지면 자동차 산업, 탄소산업, 생태계를 이용한 관광산업등 다양한 산업이 복합적으로 이루어져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뚝심있는 박의원님 응원합니다.
독자한마디 삭제 시민  2016-12-13 18:51:54
신항만은 김제거임
독자한마디 삭제 모자란  2016-12-13 18:03:14
정동영같은 인간 하고 같은 전라북도에 사는게 창피한 일이다.이명박이한테 져서 나라꼴을 이렇게 만들어 놓고 먼 할말있다고 씨부리나. 열린우리당 당의장 시절 새만금 예산 은 커녕 공사까지 중단될때는 말한마디 못한 인간이 ... 도청을 야미도 앞이나 비응도에 옮겨오면 간단 한것을 먼 김제통합해서 전주국제공항 전주새만금 항으로 만들라고 꼼수부리냐?
독자한마디 삭제 새만금항은전주땅  2016-12-13 17:51:22
정동영(전주병) 국민의당 의원이 호남정치 역할론을 강조하며 대선출마 가능성을 언급했다.

정 의원은 12일 전북도의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탄핵은 시민혁명”이라고 평가하고, 대선 등으로 격동의 해가 될 내년에 호남정치가 역할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정 의원은 대선출마 가능성을 묻는 질문에 “물이 들어오면 배가 뜬다”며 “모든 정치인에게 (대선의) 길은 열려있다”고 덧붙여 여건이 갖춰지면 대선에 출마할 수도 있음을 시사했다.

당권 도전과 관련해서는 “아직 결정된 것은 없다”면서도 “다만, 대통령 탄핵 과정에서 국민의당이 탄핵 반대세력으로 오해를 받는 등 당에도 변화가 필요한 것은 분명하다”고 말했다.

정 의원은 또 전주와 김제 통합필요성도 강조했다. 그는 “전남과 충남도 공항과 항구중심으로 도청소재지를 이전하며 발전을 모색한다”며 “전북 100년 미래를 위해서는 전주와 새만금신항만과 국제공항이 가까운 김제를 통합해야 한다”고 말했다.
독자한마디 삭제 시민  2016-12-13 17:25:13
새만금 신항만 관할은 김제인가요? 군산인가요?
 
 
 
 
 
 
 
 
 
 
  회사소개독자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