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업데이트일

2020년 08월 05일(수요일)

w w w. k m r n e w s. c o m

 

 

 

 

 

정치
경제
사회
교육/문화
행정
건강/스포츠
 
오피니언/컬럼
알립니다
군산정보통
뉴스촛점
기관/단체/인물
전북도정뉴스
 군산폐철도 활용방안, 트...
 선유도 도내 최고 관광...
 군산 강소연구개발특구 ...
 LH, 군산신역세권 10년...
 군산 산들도서관, 8월1일...
 “막힌 하늘길, 군산공...
 정길수 의장, 전북시군...
 수송동 신임동장, 경로당...
 군장산단 인입철도·익산...
 군산 늘사랑 실버홈 개...
방법을 얘기하니 이런건 ...
후보들 이번엔 제발 돈...
군산상고 야구부 운동 ...
군산이 산업경제가 어려...
이번에는 돈안쓰는 깨끗...
 

  홈 > 전북도정 뉴스

 

전북도, 새만금 해외투자유치 적극 나서

2014-08-28 14:37:53

 

28일 주한 GCC 국가 대사 초청 투자설명회

 

(+)글자크게 | (-)글자작게


 전라북도가 새만금 지역 투자유치에 적극 나선다.

 도에 따르면 28일부터 1박 2일 동안 아랍경제의 중심 GCC(걸프협력회의) 소속 국가 주한 대사들을 초청하여 새만금 투자설명회와 현장투어를 진행한다.

 이번에 전라북도와 새만금을 찾는 GCC 회원국은 의장국인 쿠웨이트를 비롯한 4개국(쿠웨이트, UAE, 사우디아라비아, 카타르)이다. 

 전라북도가 주관하고 새만금개발청과 공조로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최근 글로벌 해외 투자에 관심을 갖고 있는 GCC 국가들을 대상으로 중∙장기적인 투자유치에 초점을 맞추고 있으며, 이번 투자설명회가 각국의 투자청과 전북도를 연결하는 징검다리가 되기를 기대하고 있다.

 이날 GCC 국가 대사들과 면담을 가진 자리에서 송하진 도지사는 전라북도는 저렴하고 풍부한 산업용지에서부터 안정된 노사문화와 적정한 인건비에 맞춤형 인력공급까지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두루 갖추고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새만금은 중국과 가장 가까운 곳에 있는 지역으로 동북아의 경제중심지로 우뚝 설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최근 한중경협단지 조성 등 파격적인 규제완화 정책을 통해 외국자본 유치에 한발 더 다가서고 있다고 설명하면서 전라북도와 새만금에 GCC 국가들의 각별한 관심을 부탁하고 나아가 귀국 투자청과 투자유치 파트너가 되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GCC 국가들은 막대한 국부펀드를 바탕으로 글로벌 투자를 확대하려는 추세에 있으며, 특히 이번에 방문한 국가들의 국부펀드 규모가 총 1조 8,040억 달러(2013년 기준)로 전 세계 국부펀드(6조 1,000억달러)의 약 30%에 달하는 규모여서 이들 국가들의 해외투자에 많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방문단들은 새만금이 본국 투자청에 매력적인 투자처로 소개 할 만큼 그 규모가 방대하고 잠재력이 충분한 곳이라고 감탄하면서 본국 투자청이 새만금에 투자 할 수 있도록 가교역할을 하겠다며 한 목소리를 모았다.

 도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통해 GCC 대사관측과 교류를 한층 강화해 나갈 방침이라고 언급하면서 “각국 투자청의 투자동향을 파악하는데 대사관측이 창구역할이 되어 줄 것으로 기대된다”며, “이번 계기를 통해 투자동향에 대해 예의주시하고 지속적인 모니터링으로 새만금 지역에 중․장기적인 투자유치 기회를 마련 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UAE 내 건설 중인 원전 1호기 건설과 2022년 개최되는 카타드 월드컵을 겨냥한 인프라 사업 진출 노력 등 GCC국가는 우리기업들의 대형 프로젝트 진출이 활발하게 진행되는 지역으로 우리나라 주요 원유수입국이기도 하다


한정근 기자 (hjg20012002@hanmail.net)


 - 저작권자 군산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타겟광고문의

이름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모바일버전회사소개자문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