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업데이트일

2019년 11월 14일(목요일)

w w w. k m r n e w s. c o m

 

 

 

 

 

정치
경제
사회
교육/문화
행정
건강/스포츠
 
오피니언/컬럼
알립니다
군산정보통
뉴스촛점
기관/단체/인물
전북도정뉴스
 군산전북대병원 재감정 ...
 옥구읍성 문화재 시굴조...
 군산 비응도 군부대부지...
 황진 위원장, “군산내...
 [인터뷰]서현승 신임 세...
 전북 친환경 자동차 규...
 문 대통령 임기 반환점....
 군산시 불법 주정차 단...
 신흥동 근대마을 조성, ...
 서수면 대규모 축사 허...
제가 도움이 될지는 ...
군산 망한 것을 시민 탓...
아래 군산시민분 말씀 ...
이런 축제에 타임머...
미장아이파크앞 근린공원...
 

  홈 > 클릭! 이사람

 

군산해경 최수정 경위, 해경청 수사 우수사례 발표대회 1위

2019-07-30 09:18:55

 

서해바다 고래지킴이 고래포경선 ‘일망타진’

 

(+)글자크게 | (-)글자작게

최수정 경위.


군산해경 수사과의 해상범죄 단속 활약상이 빛을 발하고 있다.

30일 군산해양경찰서(서장 서정원)에 따르면 최근 해양경찰청에서 실시한 상반기 수사 우수사례 발표대회에서 최수정 경위(형사2반장)가 1위를 차지했다.

해양경찰청의 수사 우수사례 발표대회는 수사기법 공유와 5대 해양 생활적폐 척결에 기여한 유공자를 선발하기 위해 실시됐다.

최수정 경위는 전국 5개 지방해양경찰청 예선에서 선발된 9개 경찰서(지방청)가 참여한 수사 우수사례 발표대회에서 에서 ‘서해바다 고래지킴이 고래포경선 일망타진‘을 발표했다.

‘서해바다 고래지킴이 고래포경선 일망타진‘는 지난 2월과 3월 군산시 어청도 남서쪽 해상에서 불법으로 고래를 포획한 혐의로 어선 4척의 선장과 선원 등 8명을 구속·송치하는 등 23명 전원을 형사 처벌한 사건이다.

두 사건 모두 해양경찰 고정익항공기에서 고래 불법포획 의심선박을 발견, 경비함정과 연계해 고래 불법포획 현장에서 검거한 최초 사례였다.

하지만 검거된 선원들이 혐의 부인과 현장증거가 없는 과정에서도 해경은 불법 고래포획 사범을 뿌리 뽑겠다는 일념으로 과학수사와 조사 기법을 총 동원해 범죄 사실을 밝혔다.

최수정 경위는 “5개월 간 끈질기게 수사 활동을 같이 해준 동료들에게 고마움을 전한다”면서 “다시는 고래 불법포획 어선과 같은 범법 선박들이 서해바다에서 활개 치지 못하도록 해상범죄 단속 활동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산해경은 최수정 경위를 특별승급 대상자로 추천했다.


한정근 기자 (hjg20012002@hanmail.net)


 - 저작권자 군산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타겟광고문의

이름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모바일버전회사소개자문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