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회원가입 · 로그인 · 로그아웃 · 마이페이지 · 공지사항
최종업데이트일

2024년 07월 21일(일요일)

 

    
   
행정
군산 19개 기관단체, 교육발전특구 지정 노력 ‘맞손’
3일 군산시-교육청-대학-기업-기관 등 업무협약 체결
시, 이달 말까지 공모신청...7월 중 최종 결과 발표 주목
 
이정훈 기자 / 2024-06-03 16:32:56     

 


군산시와 군산교육청 등 지역 기관 단체들이 군산 교육혁신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군산시와 군산교육지원청은 3일 교육발전특구 추진 기관 간 업무협약을 맺고 교육발전특구 시범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긴밀히 협력하기로 했다.이날 협약식은 군산시를 비롯해 군산교육지원청, 4개 지역대학, 교장단협의회, 고등학교, 대안학교, 산단협의회, 연구소 등 19개 협력기관이 참여해 거버넌스 구축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교육부 공모사업인 교육발전특구는 지역의 다양한 주체 간 협력을 통해 지역 교육을 혁신하고, 지역 우수인재 양성에서 정주까지 지원해 지속 가능한 교육 생태계를 조성하는 것이 목표이다.

시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협약기관 간 협력체계를 구축해 교육발전특구 지정 ·운영을 위해 적극 힘을 모으기로 했으며 ▲지역인재 양성 시스템 구축 ▲공교육 분야 지원 확대 ▲지역균형 발전 및 지역 정주여건 개선 등을 상호 협력해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그간 군산만의 특색있는 교육발전특구 모델을 발굴하기 위해 지난 3월부터 각계 전문가와 교사, 학부모 등 30여명으로 구성된 공모추진단을 운영하며 추진전략을 마련해왔다.

이외에도 시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든든한 돌봄, 쟁쟁한 배움, 촘촘한 취업이음, 탄탄한 어울림 4대 전략을 정하고, 12대 세부과제를 공모기획서에 반영했다. 

돌봄분야에는 늘봄시설의 다양화, 다채로운 늘봄프로그램 운영, 초등학생 방학중 점심지원이 담겼으며, 배움분야는 대상별 지역에듀케어, 자율형공립고, 과학문화융합 교육과정 운영을 세부과제로 정했다. 

취업이음분야는 진로진학정보플랫폼인 꿈이음센터 조성과 일반고 직업교육학급운영을 담아 교육과정의 다양화를 지향했다. 

어울림분야에선 다문화위탁교육기관 확대와 다문화도서관, 장애학생 직업체험 인턴십 사업이 담겨있다.

시는 이를 통해 돌봄부터 지역정주까지 지역책임교육체계를 구축해나갈 계획이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교육발전특구는 지역에서 태어나고 성장한 인재들이 지역에 터전을 잡고 삶을 정주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교육 주체 간 긴밀하게 협력해 지방에서도 양질의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지역교육 혁신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김왕규 군산교육지원청 교육장은 “교육발전특구 지정을 통해 군산의 공교육 혁신과 돌봄, 늘봄 분야를 비롯한 교육 전반에 걸쳐 촘촘한 지원을 하겠다”며

“군산지역 여러 기관들과의 이번 교육발전특구 협약을 통하여 군산 교육발전을 위해 더욱 긴밀히 협조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다부진 의지를 밝혔다.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 지정 신청 지역은 교육발전특구위원회 검토와 지방시대위원회 심의·의결을 거쳐 교육부 장관이 지정하며, 선정 지역은 3년간 90억~300억원 가량의 특별교부금과 지역맞춤형 특례를 지원받게 된다. 공모 신청은 오는 30일까지 이며 7월 중 결과가 발표된다.


이정훈 기자 (iqtop@naver.com)

- 저작권자 군산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이름
비밀번호
 
 
 
 
 
 
 
 
 
 
 
  회사소개독자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