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업데이트일
2022년 06월 29일(수요일)
w w w. k m r n e w s. c o m  

 

 
 

 

정치
경제
사회
교육/문화
행정
건강/스포츠
 
오피니언/컬럼
알립니다
군산정보통
뉴스촛점
기관/단체/인물
전북도정뉴스
아름다운 군산人
 정치인 단골공약 ‘군산 ...
 민주당 시의회 상임위원...
 이성당 김현주 대표, 동...
 코로나 영업제한 끝나자 ...
 군산시의회 대표발의 의...
 8대 시의회 마침표…‘...
 김관영 도지사 당선자, ...
 나운동 단골온누리약국, ...
 군산문화재단 출범 또 연...
 80대 치매 실종 노인, ...
고속버스,시외버스터미널...
두 분께서 이 글을 ...
사실 새만금 공항이 곧 ...
새만금 개발청이 신시도...
비응도 선유도는 관리 안...
 

  홈 > 행정

 

“옥산으로 영화보러 오세요”...동네시네마 개관 눈길

2022-05-03 15:24:49

 

군산대 군산문화도시센터·군산시, 예비문화도시사업 일환

 



군산대학교가 운영하는 군산문화도시센터와 군산시는 지난달 29일 예비문화도시사업의 일환으로 옥산 동네시네마를 개관했다.

옥산시네마는 매주 금요일 저녁 7시와 토요일 오후 2시 옥산힐빙센터(옥산면 옥산로 245)에서 시민들을 대상으로 영화를 무료 상영하며 주기적으로 영화감독 및 영화평론가를 초청해 관객과의 대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먼저, 옥산 동네시네마 개관 기념으로 지난 29일 정형민 감독의 ‘카일라스 가는 길’, 4월 30일 이창원 감독의 ‘내겐 너무 소중한 너’가 상영됐다.

영화 상영 후에는 군산 시민과 감독과의 대화시간을 통해 영화의 배경 및 영화 감상평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오는 6일과 7일 양일에는 정지우 감독의 ‘4등’과 후시하라 캔시 감독의 ‘인생 후르츠’가 상영될 예정이다.

군산문화도시센터와 함께 ‘옥산 동네시네마’를 기획한 김대현 감독은 “옥산 동네시네마를 통해 군산에 정기적으로 영화를 상영할 수 있는 상영관이 생겼다”면서 “옥산 동네시네마가 시민들이 영화에 대한 안목을 높이는 계기가 되고 많은 시민들이 사랑하고 찾아올 수 있는 공간이 되게 하겠다”며 앞으로의 포부를 밝혔다.


‘카일라스 가는 길’의 정형민 감독은 감독과의 대화를 통해 84살 노모를 모시고 오지를 여행했던 영화의 과정을 설명하였으며, 특히 “공동체에서 상영하는 영화에 오늘처럼 많은 관객이 모인 것 처음이다”라며 옥산 동네시네마에 대한 기대를 드러냈다.

시청각장애인의 문제를 다루며 군산의 비응항 및 명산동 일대를 촬영장소로 삼았던 ‘내겐 너무 소중한 너’의 이창원 감독은 “영화의 주제인 소통이 이루어지고 있는 공동체 영화관에 영화를 상영하게 되어서 영광이다”고 상영 소회를 밝혔다.

영화 관람 안내와 예비문화도시 사업 내용은 군산문화도시센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전화 063)468-0931~2로 문의하면 된다.


이정훈 기자 (iqtop@naver.com)


 - 저작권자 군산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타겟광고문의

이름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모바일버전회사소개독자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