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업데이트일
2022년 06월 29일(수요일)
w w w. k m r n e w s. c o m  

 

 
 

 

정치
경제
사회
교육/문화
행정
건강/스포츠
 
오피니언/컬럼
알립니다
군산정보통
뉴스촛점
기관/단체/인물
전북도정뉴스
아름다운 군산人
 정치인 단골공약 ‘군산 ...
 민주당 시의회 상임위원...
 이성당 김현주 대표, 동...
 코로나 영업제한 끝나자 ...
 군산시의회 대표발의 의...
 8대 시의회 마침표…‘...
 김관영 도지사 당선자, ...
 나운동 단골온누리약국, ...
 군산문화재단 출범 또 연...
 80대 치매 실종 노인, ...
고속버스,시외버스터미널...
두 분께서 이 글을 ...
사실 새만금 공항이 곧 ...
새만금 개발청이 신시도...
비응도 선유도는 관리 안...
 

  홈 > 행정

 

시 농기센터, 자체기술로 꼬꼬마양배추 조기 수확 결실

2022-05-03 09:45:22

 

병해충 경감, 일손분산, 품질 향상 등 1석 3조 효과

 



 군산시농업기술센터가 자체기술 개발로 꼬꼬마 양배추 수확시기를 앞당겨 농가소득 증대에 나서고 있다.

시 농기센터는 지난 2018년부터 재배를 시작해 국내외 소구형 양배추시장의 모델 정립 및 시장을 주도해온 군산꼬꼬마양배추에 대해 작년 하반기부터 재배시기, 시비방법 등 전면적인 보완작업 후 올봄 재배 농가에 관련기술을 적용한 결과 지금까지 고무적인 결과를 얻고 있다.

농기센터에 따르면 꼬꼬마양배추 봄 재배의 경우 5~6월 배추관련 충해 급증, 수확기 벼농사와 일손 과도경합, 결구기 고온으로 품질 저하 등 그동안 여러 문제점을 개선해 왔다.

이로 인해 재배환경과 재배기술 측면을 면밀히 검토해 저온, 동해 우려에도 불구하고 정식시기를 관행대비 20~25일 앞당기는 작형을 농가에 시범 보급, 수확시기를 15일 정도 앞당길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이러한 결과는 기후변화로 지난 10년간 군산지역 평균기온이 우상향 한다는 분석자료를 바탕으로 단양의 봄배추 사례, 농가와 소규모시험재배 결과를 바탕으로 재배매뉴얼을 재정립 한데 기인한 것이어서 꼬꼬마 양배추 재배과정에서 도출된 문제점들이 일거에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 농가 애로사항인 추비 시용방법, 가을재배 육묘방식 등에 대한 기술정립도 진행돼 농가들에게 추가로 기술적 편익이 보급될 것으로 보여 최근 농가 참여 감소세였던 꼬꼬마양배추재배 환경에 새로운 전기를 마련할 것으로 보인다.

꼬꼬양배추는 4월 5일 정식시기를 3월 10일까지 끌어올렸고, 3월 23일까지 전체 농가의 40%가 새로운 방식을 채택해 재배하고 있으며 이 경우 오는 5월 20일경 본격 출하가 이뤄질 전망이다. 

농기센터 관계자는 “농가소득을 높이고자 꼬꼬마양배추가 일반 양배추보다 짧은 장점을 활용해 양배추+벼, 양배추+참깨+양배추, 양배추+마늘 등 연 3기작 재배를 도입, 토지이용률을 높이는 시범사업도 병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정훈 기자 (iqtop@naver.com)


 - 저작권자 군산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타겟광고문의

이름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모바일버전회사소개독자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