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업데이트일
2021년 04월 14일(수요일)

w w w. k m r n e w s. c o m  

 

 

 

 

정치
경제
사회
교육/문화
행정
건강/스포츠
 
오피니언/컬럼
알립니다
군산정보통
뉴스촛점
기관/단체/인물
전북도정뉴스
 모 고등학교 교사 확진,...
 디오션시티 아파트, 매물...
 코로나 재난문자 제한......
 10일 오전 1명 확진, ...
 7일 밤 감염경로 불명확...
 8일 밤 확진환자 2명 발...
 9일 오후 확진환자 2명 ...
 9일 오전 1명 확진 판...
 학생건강검진 의료기관 ...
 자가격리 중 확진 세 명...
국내 선박 수주가 세계 ...
가까운 보건진료소에서도...
일반 군산시민도 군산시 ...
확진발생은문자로알려주세...
몇백억 들어가는 고급진 ...
 

  홈 > 행정

 

군산 배달의명수, 소상공인 종합플랫폼 준비

2021-03-08 11:26:42

 

출시 1주년 주문금액 100억 임박...다양한 이벤트

 

(+)글자크게 | (-)글자작게



전국 지자체 최초로 출시한 군산 배달앱‘배달의명수’가 오는 13일 첫 돌을 맞는다.

‘배달의명수’는 1년동안 코로나19 등으로 직격탄을 맞은 영세소상공인에게 동네상권의 희망을 전달했으며, 군산소상공인을 위한 종합플랫폼으로 새로운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

‘배달의명수’는 오는 13일 출시 1주년 감사 이벤트 일환으로 다양한 경품행사를 추진한다.

이번 이벤트는 지난 1년 ‘배달의 명수’가 빠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함께해준 소비자들을 향한 감사의 마음과 2021년도 Only(오직)‘배달의 명수’로 함께 나아가길 염원하는 마음을 담아 다채롭게 준비됐다.

행사는 ‘배달의 명수’생일인 3월 13일을 전후로 생일전야(12일), 생일(13일), 뒷풀이(14일) 3일간 진행되며, 이 기간 동안 ‘배달의 명수’를 사용한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일자별 추첨을 실시해 경품을 지급한다.

주요 경품은 맥북에어(노트북), 갤럭시버즈, 에어팟이 일자별로 준비돼 있으며, 3일동안 농산물선물세트(1일 10명), 배달의 명수 할인쿠폰(1일 20명)도 당첨자를 통해 지급할 계획이다.

자세한 사항은 ‘배달의 명수’ 페이스북과 어플, 군산시 홈페이지 등을 참조하면 된다.

배달의 명수는 출시 초기 코로나19로 인해 직격탄을 맞은 골목상권에 폭발적인 반향을 불러 일으켰다.

출시 초기부터 소비자는 군산만의 지역어플인 배달의 명수를 사용하는 착한 소비와 가맹점은 배달의 명수를 통해 절감되는 효과를 소비자들에게 돌려줌으로써 소상공인과 소비자가 상생하는 지역 대표 공공앱으로 자리매김했다.

출시초기 가맹점은 불과 480여개, 출시이후 가맹점은 크게 늘어나 현재 1,222개의 가맹점을 확보했으며, 5138명의 가입자는 현재 12만6,202명, 주문건수는 37만건, 89억원의 매출을 기록, 100억원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다.

배달의 명수는 음식배달앱에 한정된 서비스가 아닌, 기획 단계부터 군산시 소상공인이면 누구나 입점해 비대면 시장에 진출할 수 있는 플랫폼으로 준비했다.

1단계 사업(요식업)의 안정적 운영을 기반으로 지난해 10월부터 예산이 수반하지 않는 범위내에서 꽃집, 건강원, 방앗간, 정육점, 떡집 등 타 품목 확장을 통해 영세 소상공인들의 비대면 시장 진출기회를 도와 기존 배달앱에서 주문하지 못했던 품목들의 근거리 배송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는 로컬푸드, 골목슈퍼 배달, 품목확장과 편리한 쇼핑기능 등을 접목하여 지역내 활용가치를 높이는 군산 소상공인 종합 플랫폼으로 도약을 준비중이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지난 1년 여 동안 코로나 19로 어려운 상황속에서도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로 슬기롭게 위기를 헤쳐나왔다”며,“비대면 시장이 급격하게 성장하고 있는 상황에서 군산지역 모든 소상공인들이 배달의 명수를 통해 어려운 시기를 극복해 나가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정훈 기자 (iqtop@naver.com)


 - 저작권자 군산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타겟광고문의

이름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독자한마디 삭제 지나는객  2021-03-09 15:17:35
백년짬뽕이 비응도인가요? 오식도인가요?
독자한마디 삭제 한심  2021-03-08 13:43:24
배달의명수 청년창업 짭봉거리등은 일거리가 늘고 인구가 늘면서 시행해야지 인구는 매일 줄고 소비자도 줄어드는데.먹거리 좌판만 자꾸늘리고 창업교육한다고 소비자가 없는데 팔리것소? 장미동에 짭봉거리 만드는데 몇억씩들이지 말고 자생하는 짭봉거리 찾아보세요.비응도에 백년짭봉은 오전 11시부터 손님이 줄서서 기다립니다.이런데 가서 배우고 지원해주세요.

 

 

 

 

 

모바일버전회사소개자문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