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업데이트일

2020년 04월 09일(목요일)

w w w. k m r n e w s. c o m

 

 

 

 

 

정치
경제
사회
교육/문화
행정
건강/스포츠
 
오피니언/컬럼
알립니다
군산정보통
뉴스촛점
기관/단체/인물
전북도정뉴스
 시민 1인당 10만원 씩 ...
 군산 4.15총선 표심 ...
 군산국가2산단 A공장서 ...
 자가격리 유학생 은파 활...
 기호8번 김관영 후보 ‘...
 군산시 ‘배달의 명수’ ...
 헌재 “지방의원 선거운...
 군산형 재난기본소득, 읍...
 김관영 후보, ‘더 큰 ...
 김관영 후보, 민주당 복...
대학교 하나가 폐교 된...
새벽시장이 아니고 아침...
배달의 명수 개선해야할...
한 도시가 사람이 ...
아주 좋은 일입니다 ...
 

  홈 > 행정

 

해양경찰청 최초 민간 주도 해양환경 개선사업 시행

2020-03-24 10:42:44

 

군산해경 ‘클린 업 군산’ 프로젝트 실시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군산해경이 해양경찰청 최초로 민간이 주도하는 해양환경 개선사업을 시행한다.

24일 군산해경은 “4월부터 올해 말까지 어업인 등 해양관련 종사자가 주축이 되는 해양환경 개선사업인 ‘클린 업 군산’ 프로젝트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해경은 그동안 해양오염을 예방하기 위해 다양한 사업을 펼쳐왔다. 하지만 모든 사업을 해경이 주도하다보니 자발적인 국민들의 참여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이에 이러한 문제점을 극복하기 위해 민간단체와 시민들이 해양환경개선 사업을 주도하는 모델을 추진할 방침이다.

먼저, 민·관이 협의체를 구성하고, 사업의 진행과 방향에 대해서는 민간 주도로 이끌어 나갈 계획이다.

민간이 계획을 세우면 해경을 포함한 유관기관에서는 적극적으로 장비와 교육, 예산을 지원해 나가는 형태다.

또, 군산지역 19개 항·포구의 오염도를 3등급으로 나누는 평가를 진행한 뒤 해당 어촌계에서 자발적인 정화사업을 진행할 수 있도록 협력할 방침이다.

이와 더불어 ‘깨끗한 낚시문화 만들기’ 국민운동을 함께 전개해 유해물질이 포함된 낚시도구 사용과 쓰레기 배출 금지 캠페인, 수중정화 활동도 지속적으로 벌여 나간다는 목표다.

조성철 군산해경서장은 “장기방치 선박 철거 등 행정명령이 필요한 일은 해경에서 담당하고, 선저폐수와 폐그물의 처리는 자발적으로 어업인이 담당하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가겠다”며, “그간 잘못된 관행을 바로잡는다면 근본적인 해양환경의 체질을 개선할 수 있다고 확신한다”고 전했다.


한정근 기자 (hjg20012002@hanmail.net)


 - 저작권자 군산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타겟광고문의

공지
오는 4월 15일 실시하는 21대 국회의원 선거와 관련해 '공직선거법' 제82조 6(인터넷 언론사 게시판, 대화방 등의 실명확인)에 따라 4월 2일부터 14일까지 군산미래신문은 홈페이지 내 게시판과 댓글 서비스를 일시 폐쇄합니다.
게시판과 댓글 작성은 4월 15일부터 가능하오니 독자와 네티즌 여러분의 양해바랍니다.
감사합니다.
-군산미래신문
 

 

 

 

 

 

모바일버전회사소개자문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