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업데이트일

2020년 01월 21일(화요일)

w w w. k m r n e w s. c o m

 

 

 

 

 

정치
경제
사회
교육/문화
행정
건강/스포츠
 
오피니언/컬럼
알립니다
군산정보통
뉴스촛점
기관/단체/인물
전북도정뉴스
 지역특산품 군산짬뽕·뽀...
 군산사랑상품권 부정유통...
 노인인구 5만 여명, 차...
 군산시의회 김영일·서동...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
 군산수협 전·현직 조합...
  ‘배려와 존중이 있는 ...
 한국노총 군산시지부 제 ...
 전북 군산형 일자리, 전...
 군산, 주유소별 기름값 ...
미래 없는 도시로 인정...
전에부터 바라던 것이었...
역시 조 계현 단장님 최...
전차를 설치한다는 생각...
말로만 하지 말고 제발 ...
 

  홈 > 행정

 

시, 지역상생형 새만금 육상태양광 발전 추진

2020-01-08 14:50:31

 

수익률 7%기반, 총사업비 80%이내 시민투자 받기로

 

관련법 허용범위 내 지역기업 참여기회 최대한 부여 방침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군산시가 지역상생을 위한 새만금 육상태양광 발전사업을 추진한다.

시는 새만금육상태양광 2구역 발전사업의 효율적 추진과 능률성 확보를 위해 발전사를 우선 선정하기 위한 절차를 진행 중에 있다고 8일 밝혔다.

특히, 시민이 함께하는 재생에너지사업 기반 마련을 위해 설립 예정인 시민발전주식회사는 새만금 부지 내 육상·수상태양광(200MW) 외에도 공공 유휴부지 태양광, 해상풍력 등의 발전사업을 단계별로 추진하여 지역상생을 도모하고, 일부 시민이 아닌 많은 시민이 재생에너지 발전사업에 골고루 참여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90메가와트(MW)급 태양광발전시설을 조성하게 될 이 사업은 총사업비의 80%이내 시민투자를 받아 수익률 7%를 기반으로 한 시민참여형으로 추진되며, 창출되는 수익은 시민과 함께 공유하는 지역발전 상생형 사업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지난 12월에 발전사(RPS 공급의무자)를 대상으로 사전설명회를 개최한데 이어 오는 2~3월 중 사업제안서 접수를 통해 시 사업구조에 적합한 발전사를 심사·선정할 계획이다.

발전사 선정 이후 EPC(설계, 조달, 시공)사를 선정하고, 각종 인허가·실시설계 등을 진행할 계획이며 새만금개발공사의 육상태양광발전 사업과 발맞춰 2022년 중 발전소를 준공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EPC사 공모시에는 입찰 관련 제도를 준수하고 시장경쟁 원리를 크게 해치지 않는 범위에서 지역기업의 참여기회를 최대한 부여할 계획이다”며 “지역업체 최소 시공참여비율을 49%이상으로 정하고, 지역기자재 활용 역시 공정거래법과 통상법에 저촉되지 않는 범위에서 적극 권장하여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할 방침이다”고 밝혔다.

군산시가 시민발전주식회사에 출자하는 자본금 100억원은 발전소 운영시 배당금으로 회수되며, 시민발전주식회사의 수익은 시민복리 증진, 지역개발, 미래세대를 위한 사업 등 공공사업에 투자하여 시민 모두 혜택 받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한편, 군산지역 전기공사협회는 8일 보도자료를 통해 새만금 육상태양광 사업과 관련해 지역업체가 외면당하고 있다며 지역업체 참여 폭을 넓혀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정훈 기자 (iqtop@naver.com)


 - 저작권자 군산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타겟광고문의

이름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모바일버전회사소개자문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