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업데이트일

2018년 07월 20일(금요일)

w w w. k m r n e w s. c o m

 

 

 

 

 

정치
경제
사회
교육/문화
행정
건강/스포츠
 
오피니언/컬럼
알립니다
군산정보통
뉴스촛점
기관/단체/인물
전북도정뉴스
 미장교 재가설 공사 기...
 강임준 시장 “시장실 1...
 새만금산단에 상용차 전...
 군산출신 심승섭 해군 중...
 고군산군도 케이블카 가...
 지곡동 29층 아파트 신...
 문화동 음식점서 화재......
 새만금 신항만 개발사업...
 삼성그룹, GM군산공장 ...
 “새만금 내부개발 토석...
 

  홈 > 행정

 

이승복 군산부시장 “시민이 함께하는 자립도시 군산위해 최선”

2018-07-09 10:36:39

 

주요 기관 방문 등 본격 업무돌입

 

(+)글자크게 | (-)글자작게



이승복 부시장

이승복 신임 군산시 부시장이 지난 6일 취임과 함께 본격적인 업무에 들어갔다.

이 부시장은 1979년 7급 공채로 공직에 입문하여 군산시 구암동장, 건축과장, 전라북도 토지주택과장, 규제개혁추진단장, 안전정책관, 김제시 부시장, 환경녹지국장 등을 두루 거친 행정 전문가로 공무원기술사회 전북도회장을 맡고 있다.

지난 2017년 안전정책관 재직 시 국가사회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대통령 근정포장을 수상하기도 했다.

이 부시장은 산적한 현안을 파악・해결하기 위해 취임식을 생략, 취임인사를 통해 “GM공장 폐쇄 등과 관련한 위기 극복을 위해서는 어느 때보다도 시민과의 소통, 공직자들의 열정과 노력이 절실히 요구되며, 저의 공직생활 노하우와 역량을 더해 현안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각오를 다졌다.

이를 위해 9일 의회 및 관내 기관방문을 시작으로 소통행정에 나섰으며, 직원들과도 시정현안을 포함한 공직문화 개선 등 격의 없는 대화를 통해 공직자 역량강화 및 아이디어를 공유하는 시간을 갖고 “시정목표인 ‘시민이 함께하는 자립도시 군산’을 위해 시민과 함께하는, 시민과 가깝게 소통하는 열린 행정으로 위기극복에 최선을 다할 것”임을 밝혔다.


이정훈 기자 (iqtop@naver.com)


 - 저작권자 군산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타겟광고문의

이름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독자한마디 삭제 기대합니다  2018-07-09 11:51:54
군산시 공무원은 시민을 위하여 존재합니다. 부디 시민들의 민원 사항을 안됩니다.가 아니라 어떻게 하면 됩니다.라는 마음을 가지고 행정을 펼치기를 바랍니다.이승복 부시장님을 기대해 보며 어떠한 행정 지시를 내리는지 눈여겨 보겠습니다. 퇴직후 군산시 발전에 봉사하는 인물이 되시길 이 또한 기대해 봅니다.

 

 

 

 

 

 

모바일버전회사소개자문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