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업데이트일
2022년 05월 19일(목요일)
w w w. k m r n e w s. c o m  

 

 
 

 

정치
경제
사회
교육/문화
행정
건강/스포츠
 
오피니언/컬럼
알립니다
군산정보통
뉴스촛점
기관/단체/인물
전북도정뉴스
아름다운 군산人
 도의원 3명·시의원 9명...
 6.1 지선 군산 후보자...
 6.1 地選 후보등록 첫...
 신영대 의원, “윤석열 ...
 군산 떠나는 20대 증가...
 6.1 지선, 군산 후보...
 나기학 무소속 시장 후...
 강임준 “현대중 재가동...
 강임준 선거사무소, 나기...
 새만금 첫 도시 '스마트...
새만금 개발청이 신시도...
비응도 선유도는 관리 안...
군산대가 지역사회에 차...
군산은 예전 선사시대 ...
도시이름을 [차질시] 로...
 

  홈 > 건강/스포츠

 

시보건소, 어르신 노인결핵검진사업 실시

2021-12-08 09:31:16

 

만 65세 이상 어르신 대상

 


군산시 보건소가 지난 2월부터 11월까지 대한결핵협회 전북지부와 연계해 관내 만 65세 이상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노인결핵검진사업을 실시했다.

노인결핵검진사업은 만 65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흉부X선검사, 유소견 시 객담검사 등 무료검진을 통해 결핵환자 조기 발견과 지역사회 전파를 차단하기 위한 사업이다.

우리나라의 결핵 발생률은 OECD 가입국 가운데 1위로 지난해 결핵 신환자 중 49.1%가 만 65세 이상 연령에서 발생했다. 군산의 경우 지난해 결핵 신환자 중 65세 이상이 50.4%로 노년층에서 높은 발생률을 보이고 있다.

노인결핵의 경우 일반적인 결핵 증상인 2주 이상 기침, 가래 등이 나타나지 않는 경우가 많아 조기에 결핵을 인지하지 못하고 뒤늦게 병원을 찾는 사례가 있어 예방 차원의 결핵검진이 필요하다.

결핵은 기침이나 재채기 또는 대화 등으로 배출된 결핵균이 공기를 통해 호흡기로 감염되는 질환이므로 결핵 전파방지를 위해 평소 기침 등을 할 때 휴지나 옷소매로 입과 코를 가리는 기침 예절수칙을 실천해야 한다.

또한 2주 이상 기침, 가래, 발열, 체중감소 등과 같은 증상이 지속되면 반드시 결핵검사를 받아야 한다.

보건소 관계자는 “만 65세 이상 어르신은 면역력이 약해 결핵이 쉽게 발병할 수 있지만, 기침 등 일반적인 결핵 증상이 잘 나타나지 않기 때문에 증상이 없더라도 매년 1회 결핵검진 받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면서 “앞으로도 검진 사각지대에 있는 어르신들을 위해 찾아가는 결핵검진을 지속해서 실시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한편, 기타 결핵에 관한 궁금한 사항은 결핵관리실(☎460-3205)로 문의하면 된다.


한정근 기자 (hjg20012002@hanmail.net)


 - 저작권자 군산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타겟광고문의

공지
오는 6월 1일 실시하는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와 관련해 '공직선거법' 제82조의 6(인터넷 언론사 게시판, 대화방 등의 실명확인)에 따라 군산미래신문은 선거운동기간 본사의 댓글 서비스와 기타 독자 게시판을 일시 폐쇄합니다.
게시판과 댓글 작성은 6월 1일부터 가능하오니 독자와 네티즌 여러분의 양해바랍니다.
감사합니다.
-군산미래신문
 

 

 

 

 

 

모바일버전회사소개독자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