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업데이트일

2018년 11월 16일(금요일)

w w w. k m r n e w s. c o m

 

 

 

 

 

정치
경제
사회
교육/문화
행정
건강/스포츠
 
오피니언/컬럼
알립니다
군산정보통
뉴스촛점
기관/단체/인물
전북도정뉴스
 군산전북대병원 편입토지...
 시, 아동수당 군산사랑...
 군산초 이전 임박…시 ...
 김관영 의원, “새만금...
 군산시의회, 역대 의장 ...
 지역경제 단비 군산사랑...
 군산청년센터 장미동에 ...
 “소룡동 세무서 부지, ...
 김관영 의원, 교육부 특...
 조동용 도의원, 군산 화...
 

  홈 > 건강/스포츠

 

군산 오식도동 메르스 의심환자 최종 음성 판정

2018-09-11 09:06:09

 

지난달 사우디 방문 이후 기침 증세 보여…격리해제

 

(+)글자크게 | (-)글자작게

 
지난 10일 메르스 의심환자로 판정돼 전북대 음압격리병상에 격리 조치됐던 외국인 근로자(40, 군산시 오식도동)가 최종 음성으로 확정됐다.

우즈베키스탄 국적의 이 남성은 지난 8월 12일부터 30일까지 이슬람 하지기간을 맞아 사우디 지역을 방문 종교활동을 했으며 체류 중 낙타접촉이나 의료기간 방문 등의 감염 위험요인에는 노출되지 않은 것으로 밝혀졌다.

이 남성은 한국으로 돌아온 후 지난 1일부터 기침과 근육통 증세를 보여 군산 모 의원을 방문해 기관지염으로 복약처방을 받았으며 기침 증상이 계속돼던 중 10일 환자의 회사 직원이 군산시 보건소에 메르스(중동호흡기증후군) 의심 여부를 알렸다.

이후 10일 도 역학조사관이 조사, 의심환자 판정을 내렸으며 전북대 음압격리병사에 입원 격리조치 됐으나 보건환경연구원 검사 결과 10일 오후 5시 40분 경 최종 음성 판정이 내려져 격리해제 조치됐다.





문지연 기자 (soma7000@naver.com)


 - 저작권자 군산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타겟광고문의

이름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모바일버전회사소개자문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