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업데이트일

2020년 08월 03일(월요일)

w w w. k m r n e w s. c o m

 

 

 

 

 

정치
경제
사회
교육/문화
행정
건강/스포츠
 
오피니언/컬럼
알립니다
군산정보통
뉴스촛점
기관/단체/인물
전북도정뉴스
 새만금 1.2호방조제 대...
 군산폐철도 활용방안, 트...
 고 박종엽 성산면 산곡...
 선유도 도내 최고 관광...
 군산 강소연구개발특구 ...
 모 교회서 둔기 휘둘러 ...
 LH, 군산신역세권 10년...
 군산 산들도서관, 8월1일...
 “막힌 하늘길, 군산공...
 역전의 명수 군산상고, ...
방법을 얘기하니 이런건 ...
후보들 이번엔 제발 돈...
군산상고 야구부 운동 ...
군산이 산업경제가 어려...
이번에는 돈안쓰는 깨끗...
 

  홈 > 교육/문화

 

원도심 일대 3일간 문화유산의 등불 밝힌다, 군산야행

2020-07-31 10:21:40

 

8월 13일~15일… 비대면 프로그램 첫 시도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군산야행이 13일부터 15일까지 철저한 방역 대책 아래 내항과 원도심 일원에서 열린다.

군산의 여름밤을 수놓을 ‘군산문화재야행’이 8월 13일부터 15일까지 문화재 거점지역인 군산 내항과 원도심 일원에서 막을 연다.

올해는 코로나19 사태로 기존 프로그램을 축소하는 등 행사 진행방식의 변화가 불가피한 가운데 예년과 달리 온라인·비대면 프로그램의 신설 등 사회적 거리두기 정부 방역지침을 준수하며 차분히 방문객을 맞이할 계획이다.

지난 2016년 문화재청 공모사업에 첫 선정된 이래 올해로 5년 연속 개최되는 군산야행은 근대의 숨결을 간직한 문화유산을 매개로 어느덧 8월이면 기다리는 지역의 대표 문화행사로 자리매김해 온 바 있다.

행사 기간 모든 방문객은 거리두기를 기본으로, 마스크를 필수 착용하고 발열체크를 받아야만 안전하게 문화재 관람과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다.

행사장 거점에는 발열체크와 소독이 자동으로 가능한 이동형 검역부스가 설치되며, 문화재와 관람객 동선에는 군산간호대 학생들의 발열체크 참여와 전문 방역업체를 활용한 현장 소독을 행사 내내 진행해 코로나를 대비한 방역에도 힘쓸 계획이다.

특히 관람객의 밀집을 최소화하기 위해 개막식을 생략하고, 옛 조선은행(근대건축관)뒤 광장에서 진행되는 개막공연 형식으로 대체한다.

개막공연에는 전문 재즈팀과 국악 콜라보 공연이, 2일차와 3일차 공연에는 시립예술단이 참여하는 재즈와 영화음악 공연이 진행되어 여름밤 감동의 선율을 선사할 예정이다.

그 밖에 6개 소규모 공연장에서도 특색있는 공연이 각각 진행된다.

야로(夜路), 야사(夜史), 야화(夜畵), 야설(夜說), 야경(夜景), 야식(夜食),야숙(野宿), 야시(夜市) 등 8야(夜) 테마를 주제로 진행되는 40여개 주요 프로그램과 문화재 관람도 인원 제한, 예약제 등으로 안전하게 운영할 계획이다.

행사장을 방문하지 않아도 군산야행을 즐길 수 있도록 온라인과 모바일 기기를 활용한 ▲AR로 보는 군산의 근대문화유산 어플 투어▲쌀 수탈 역사체험 ▲군산야행 SNS 이벤트 ▲영상으로 보는 문화재 해설 등 새로운 프로그램도 선보인다.

자세한 프로그램은 군산야행 홈페이지(https://culture-nightgunsan.kr)를 참고하면 된다.

두양수 문화예술과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제약이 있어 아쉽지만 안전한 행사 개최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제75주년 광복절과 같이하는 이번 군산야행에서 수탈과 항쟁의 역사를 몸소 체험하고 미래의 희망을 되새겨볼 수 있는 뜻 깊은 자리가 되길 바란다”말했다.


문지연 기자 (soma7000@naver.com)


 - 저작권자 군산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타겟광고문의

이름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독자한마디 삭제 코로나  2020-08-03 11:51:05
코로나때문에 사회적 거리두기 한창인데
광주,대구,서울, 감염 의심자들 방문하면 어쩌려고?

 

 

 

 

 

모바일버전회사소개자문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