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회원가입 · 로그인 · 로그아웃 · 마이페이지 · 공지사항
최종업데이트일

2024년 06월 13일(목요일)

 

    
   
경제
전북자치도, 새만금산단 입주기업과 건설산업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공장건설 지역건설업체 참여·지역 생산 자재 등 우선사용 협력
 
이정훈 기자 / 2024-05-22 13:56:42     

 

전북특별자치도가 지역 건설산업 활성화를 위해 새만금산단 입주기업들과 손을 맞잡았다.

전북자치도는 22일 도청 중회의실에서 ‘전북특별자치도 건설산업활성화를 위한 공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에는 전북특별자치도와 대한건설협회전북특별자치도회, 대한전문건설협회전북특별자치도회, 대한기계설비건설협회전북특별자치도회 새만금투자기업인 LS-엘앤에프배터리솔루션, 에이원신소재, 대주전자재료(주), ㈜유니테스트, ㈜에코앤드림, ㈜덕산테코피아 총 10개 기관 및 기업이 참여했다.

이들 기관 및 기업은 협약을 통해 ▲입주기업은 지역건설업체 참여와 지역 생산 자재·장비·인력을 우선 사용 ▲도는 입주기업의 애로사항 해소와 행정적 지원 ▲지역건설협회는 지역건설업체 현황정보 제공 등으로 전북특별자치도 건설산업 활성화에 적극 동참하고 상호 노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 참여 기업들은 새만금산단 1,000억원 이상(또는 주요 투자기업) 투자기업 중 올해 착공 예정 기업들로서 도는 지난 3월 해당 기업의 본사를 방문해 지역건설업체 참여와 지역생산자재·인력 사용을 요청한 바 있다.

도는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공장, 사무실, 연구소 등 건설에 있어 지역업체 참여가 크게 확대돼 지역건설산업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김종훈 전북특별자치도 경제부지사는 “최근 소재·부품 기업 등의 도내 투자가 크게 늘어나는 상황에서 오늘 업무협약을 계기로 투자기업 공장 신축 공사 등에 지역업체가 다수 참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기업과 지역건설업체 모두 동반성장하고 상생할 수 있는 방안 마련에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북특별자치도는 지역건설산업 활성화를 위해 4개 분야 21개 세부 실천과제를 내용으로 하는 ‘2024년 지역건설산업 활성화 종합대책’을 시행중이어서 도 건설경기에 긍정적 변화를 이끌 것으로 기대된다.​ 


이정훈 기자 (iqtop@naver.com)

- 저작권자 군산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이름
비밀번호
 
 
 
 
 
 
 
 
 
 
 
  회사소개독자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