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업데이트일

2020년 02월 23일(일요일)

w w w. k m r n e w s. c o m

 

 

 

 

 

정치
경제
사회
교육/문화
행정
건강/스포츠
 
오피니언/컬럼
알립니다
군산정보통
뉴스촛점
기관/단체/인물
전북도정뉴스
 군산 바선거구 시의원 ...
 민주당, 군산 신영대 예...
 개정면 S임대아파트 공...
 신영대 예비후보, 군산 ...
 전북도, 도내 신천지교...
 [인사]군산시 18일자 ...
 짬뽕거리 입점자 지원 조...
 말도~명도~방축도 인도...
 민주당 총선후보 추가 공...
 개정면 S아파트 공정률 ...
신종코로나바이로스 확진...
먹어보니 액상스프로 만...
지역생산물로 창의적인...
미래 없는 도시로 인정...
전에부터 바라던 것이었...
 

  홈 > 경제

 

군산시, 차세대 농업인력 육성 위한 스마트팜 조성 착공

2020-02-13 09:52:56

 

대야면 보덕리 국방부 부지에 5월 완공 목표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군산시가‘군산 청년농업인 임대형 스마트팜 조성사업’에 본격 시동을 걸었다.

군산시 농업기술센터는 청년농업인들의 성장 경영공간을 조성하기 위해‘청년농업인 임대형 스마트팜’신축 공사를 본격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시는 지난해 6월, 대야면 보덕리 일원 국방부 부지를 매입해 규모화·집단화된 부지를 확보함으로써 청년농업인 유입을 위한 경영실습 공간을 마련했다.

‘청년농업인 임대형 스마트팜 조성사업’은 복합환경제어시스템(ICT)과 연계한 스마트 온실 5동을 신축해 청년농업인에게 3년간 임대함으로써 시설농업 운영 기술 등 영농 창업을 위한 밑거름 마련 기회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지난해 스마트 온실·기반공사 설계용역 및 건축협의 등 관련 행정절차를 완료하고 지난 12일 스마트 온실 공사에 본격 착수함으로써 농업의 4차 산업을 이끌어 가기 위한 경영실습 공간 조성에 박차를 가했다.

김창환 농업기술센터소장은“10년 넘게 방치된 군부대 부지가 첨단 농업을 배우려는 청년농업인을 위한 거점 공간으로 탈바꿈한다”며“지역 특성에 맞는 모델을 기획하고 농업관련 연계사업을 확대하여 차세대 농업 및 전문인력 육성의 장으로 활용함으로써 청년농업인 일자리 창출과 농가 경쟁력 강화,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토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청년농업인 임대형 스마트팜은 오는 5월 준공예정으로 6월 이후 스마트팜 임대운영에 들어가 청년농업인에게 시설농업 운영과 기술습득 기회를 제공하게 된다.


이정훈 기자 (iqtop@naver.com)


 - 저작권자 군산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타겟광고문의

이름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독자한마디 삭제 대야주민  2020-02-16 10:49:25
반대해야지요. 다나서서요

그러면 안돼요
독자한마디 삭제 시민  2020-02-13 11:43:14
LG스마트팜이 새만금에 조성되었다면... 그 놈의 반대..반대..

 

 

 

 

 

모바일버전회사소개자문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