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업데이트일

2020년 08월 05일(수요일)

w w w. k m r n e w s. c o m

 

 

 

 

 

정치
경제
사회
교육/문화
행정
건강/스포츠
 
오피니언/컬럼
알립니다
군산정보통
뉴스촛점
기관/단체/인물
전북도정뉴스
 군산폐철도 활용방안, 트...
 선유도 도내 최고 관광...
 군산 강소연구개발특구 ...
 LH, 군산신역세권 10년...
 군산 산들도서관, 8월1일...
 “막힌 하늘길, 군산공...
 정길수 의장, 전북시군...
 수송동 신임동장, 경로당...
 군장산단 인입철도·익산...
 군산 늘사랑 실버홈 개...
방법을 얘기하니 이런건 ...
후보들 이번엔 제발 돈...
군산상고 야구부 운동 ...
군산이 산업경제가 어려...
이번에는 돈안쓰는 깨끗...
 

  홈 > 경제

 

상생형일자리 성공 구현 노사민정 컨퍼런스 개최

2019-11-20 10:42:59

 

19일 군산대서, 상생협약 이후 과제 토론

 

(+)글자크게 | (-)글자작게



상생형일자리의 성공적 구현을 위한 노사민정 컨퍼런스가 개최되며 시민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군산시 노사민정협의회는 지난 19일 군산대학교 이노테크홀에서 문성현 경사노위위원장, 노사민정협의회 및 노사민정실무협의회 위원 등을 비롯해 시민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상생형 일자리 노사민정 컨퍼런스'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컨퍼런스에는 최근 군산형 일자리 상생협약 이후에 전북 군산형 일자리의 성공적인 구현을 위해 필요한 과제를 찾고 나아가야 할 방향을 토론하고 시민들과 함께 공유하는 자리를 가졌다.

문성현 경사노위 위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동일노동·동일임금 가치를 강조하는 상생형 일자리의 의미를 상기시키며 “군산형 일자리가 이러한 모델에 가장 근접해 있어 매우 기대가 크다. 앞으로도 군산형 일자리가 잘 될 수 있도록 아낌없는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이어서 1부 순서로 군산형 일자리 상생협약 이후의 과제라는 주제로 외부전문가 발제를 통해 지역사회가 주체가 되어 군산형 일자리의 구체화를 위한 이행방안과 보완사항을 찾고 향후 과제를 마련해가는 시간으로 진행됐다.

또한, 2부 토론에서 군산대 김현철 교수(컨설팅 단장)를 좌장으로 군산형 일자리에 대한 노사민정 각계 주체들과 시민과의 열띤 토론이 진행됐다.

군산시는 이번 컨퍼런스를 통해 전북군산형 일자리에 대한 향후과제에 대해 지역사회의 의견을 반영해 구체적인 이행방안을 마련하고 향후 지속적으로 토론회 등 논의 과정을 진행할 계획이다.

노사민정협의회 의장인 강임준 시장은 “지역경제가 아직은 힘들고 어려운 가운데 경쟁력 있는 중견 중소기업들과 지역사회가 함께 협력하여 만들어가는 군산형 일자리를 통해 희망적인 도전을 시작하는 것”이라며 “이를 잘 구현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토론과 논의과정을 시민들과 공유하여 지역사회 전반에 걸쳐 상생의 의미를 더 한다면 지역경제 극복의 새로운 동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군산시 노사민정협의회는 지난 10월 24일 상생협약식을 성공적으로 개최하는 등 상생형 지역일자리 모델 안착을 위해 활발한 활동을 해오고 있다.


한정근 기자 (hjg20012002@hanmail.net)


 - 저작권자 군산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타겟광고문의

이름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모바일버전회사소개자문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