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회원가입 · 로그인 · 로그아웃 · 마이페이지 · 공지사항
최종업데이트일

2024년 07월 21일(일요일)

 

    
   
사회
화성 화학공장 화재 참사…군산도 안전지대 아니다
화학물질 취급업체 도내 최다, 2014년 이후 누출사고 30여 건 달해
시민들 기업 유치도 좋지만 철저한 안전대책 절실 강조, 장비·인력 확충도 시급
 
한정근 기자 / 2024-06-25 11:27:08     



경기도 화성시 리튬 일차전지 생산공장 화재참사와 관련해 이차전지 기업 투자가 잇따르고 있는 군산지역도 안전지대가 아니라는 불안감이 확산되고 있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지난 24일 화성시 서신면 소재 일차전지 제조업체 아리셀 공장에 불이 나 현재까지 21명의 사망자가 발생했다.

이처럼 대형 인명피해가 발생한 것은 리튬이온 배터리 화재 특성상 열 폭주(thermal runaway) 현상 때문이다.

일반적인 화재의 경우 물로 진화를 하는 반면 리튬이온 배터리는 한번 화재가 발생하면 진화가 어렵고, 내부에서 계속 열이 발생하기 때문에 불이 꺼진 것처럼 보여도 다시 살아나는게 특징이다.

이런 가운데 도내에서 가장 많은 화학물질 취급업체가 가동중인 군산지역도 안전관리에 비상이 걸렸다.

군산시 등에 따르면 5월 말 현재 관내 화학물질 취급업체는 100여 개 업체에 달하며, 이로 인한 화학물질 누출사고도 잇따르고 있다.

화학물질안전원 ‘화학물질종합정보시스템’에 따르면 2014년 이후 관내에서 발생한 화학물질 유출사고는 총 28건에 달하고 있다.

실제 올 들어서도 지난 5월 7일 오식도동 A업체에서 황산 약 200여ℓ가 누출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당시 현장에 있던 근로자들이 가스를 들이마셔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았다.

여기에 지난해에는 무려 10건의 화학물질 누출 및 폭발사고가 발생해 크고 작은 피해가 발생하면서 시민들의 불안감이 증폭되고 있다.

특히, (주)천보비엘에스의 경우 5월과 6월 한 달 사이에 2건의 화학물질 누출 및 폭발사고가 발생하면서 안전불감증 논란이 일기도 했다.

이와 함께 군산지역은 지난해 새만금 이차전지 특화전지 지정에 따른 기업 투자 유치가 가속화되면서 안전사고 위험도 커지고 있다.

이들 업체들의 경우 대부분 화학물질 취급하는 업체로서 언제든 사고에 노출될 수 있는 만큼 이번 화성 화재를 계기로 철저한 안전대책이 수립돼야 한다는 지적이다.

이와 함께 화학물질 누출사고에 대비한 대응체계 구축도 과제로 대두되고 있다.

군산의 경우 도내에서 가장 많은 화학물질 취급업체가 위치해 있는 반면 화학물질 누출 사고시 이를 초기 대응할 수 있는 화학재난합동방재센터는 익산에 위치해 있기 때문이다.

그나마 지난해 2월 군산소방서 화학119구조대가 개청, 올해 1월 조직개편에 따라 전북소방본부 119특수대응단에 편입됐지만 전문장비나 인력이 부족해 초기 대응에 한계를 보이고 있다.

이에 따라 군산시의회는 군산시민들의 안전을 담보하기 위해서는 화학재난합동방재센터를 군산에 설치해야 한다고 촉구하고 있다.

이런 가운데 군산시도 이차전지 취급사업장의 화학사고 예방을 위해 기관 간 협업과 활발한 거버넌스 활동을 통해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시는 지난 4월 29일 ㈜성일하이텍 3공장을 방문한 데 이어 6월 13일에는 (주)천보비엘에스잇따라 방문하고 공장 가동 전 화학물질 취급시설 안전관리 계획과 사업장별 비상대응계획 점검을 시행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꾸준한 기관 간 협업과 활발한 거버넌스 활동을 통해 화학사고 예방을 위한 시스템 구축으로 화학사고로부터 안전한 도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고석봉 화학119구조대장은 “화학물질 누출사고시 업체의 해당 물질에 대한 정보제공이 초기 방재에 중요한데 잘 이뤄지지 않는 경우가 있다”며, “화학물질 누출 사고는 안전의식 부재가 대형 피해를 초래하는 만큼 항상 현장에서는 안전을 최우선으로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정근 기자 (hjg20012002@hanmail.net)

- 저작권자 군산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이름
비밀번호
 
독자한마디 삭제 5년연속 부패도시  2024-06-26 11:53:25
삥뜯기지 말고 안전에 투자하자
독자한마디 삭제 군산은  2024-06-26 10:03:42
군산도 저럴까 겁난다
워낙이 돈만 밝히는자들이 득실거리니
안전은 뒷전이고
툭 하면 화학물질 터지고
독자한마디 삭제 시민  2024-06-26 08:06:17
기업들 돌아다니며 삥뜯을 생각말고 저런거나 도와줘라
독자한마디 삭제 걱정  2024-06-26 01:11:42
군산도 남의일이 아니므로
나중에 터지고 우왕좌왕말고
미리부터 유비무환으로 준비해야하네요
 
 
 
 
 
 
 
 
 
 
  회사소개독자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