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업데이트일

2020년 08월 08일(토요일)

w w w. k m r n e w s. c o m

 

 

 

 

 

정치
경제
사회
교육/문화
행정
건강/스포츠
 
오피니언/컬럼
알립니다
군산정보통
뉴스촛점
기관/단체/인물
전북도정뉴스
 선유도 도내 최고 관광...
 군장산단 인입철도·익산...
 날개 꺾인 이스타항공, ...
 페이퍼코리아 지구단위계...
 군산시의회, 입법·법률...
 김현숙 새만금개발청장, ...
 부동산소유권 이전등기 ...
 재단법인 군산먹거리통합...
 코로나 확산 우려 ‘군...
 ㈜피앤디솔라, 군산시에...
방법을 얘기하니 이런건 ...
후보들 이번엔 제발 돈...
군산상고 야구부 운동 ...
군산이 산업경제가 어려...
이번에는 돈안쓰는 깨끗...
 

  홈 > 사회

 

군산시 농림지 돌발해충 협업방제 추진

2020-05-25 10:22:18

 

6월1일부터 5일까지 돌발해충 공동방제 기간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군산시는 외국에서 유입돼 과수농가에 피해를 주는 갈색날개매미충과 꽃매미 등 돌발해충을 효율적으로 방제하기 위해 민·관 방제대책 협의체를 구성하고 공동 협업방제를 추진키로 했다.

군산시 돌발해충 방제 사업부서인 기술보급과, 산림녹지과와 과수농가 대표로 구성된 공동방제 협의회는 지난 20일 농업기술센터에서 돌발해충 방제협의회를 개최하고 방제 대책을 협의했다.

시는 오는 6월1일부터 5일까지를 돌발해충 공동방제 기간으로 정하고 돌발해충 월동난 예찰결과와 유효 적산온도를 토대로 발생상황을 예측할 계획이다.

또한 내달 3일을 돌발해충 공동방제의 날로 지정하고 농경지는 농업기술센터 기술보급과에서, 농경지 인접 지역은 산림녹지과에서 일제방제를 실시해 돌발해충 피해예방 효과를 높일 방침이다.

농업기술센터의 예찰결과에 따르면 갈색날개매미충 월동난은 전년보다 17.2% 감소했고, 꽃매미는 6.1% 증가했으며 월동한 알이 부화하는 시기는 전년보다 일주일가량 늦어질 것으로 예측했다.

이는 금년 평균기온과 최저기온이 전년에 비해 3월까지는 0.7℃ 정도 높았으나 4월 들어 전년 및 평년 대비 2℃ 가량 낮아져 4~5월 기온은 높지 않았기 때문으로 보고 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겨울을 경과한 돌발해충 알의 최초 부화는 5월24일로 추정되며 월동난이 50~80% 정도 부화하는 6월1일부터 5일까지가 방제적기로, 이때 집중방제해야 방제 효과를 최대로 높일 수 있다”고 조언했다.

군산시는 돌발해충과 검역병해충인 과수화상병, 자두곰보병 방제에 국도비를 포함한 3320만원을 투입하여 120농가, 60.2ha에 방제약제와 친환경 자재를 무상 지원하고 있다.

김미정 기술보급과장은 “병해충으로 인한 과수 피해를 최소화 하고, 품질 좋은 과실을 생산하기 위해 반드시 PLS(농약허용물질목록관리제도)에 따라 해당 작물에 등록된 약제를 사용하고, 과원이나 산림지 방제약제가 인근 농작물에 비산되지 않도록 주의해줄 것”을 당부했다.


이정훈 기자 (iqtop@naver.com)


 - 저작권자 군산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타겟광고문의

이름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모바일버전회사소개자문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