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업데이트일

2020년 08월 13일(목요일)

w w w. k m r n e w s. c o m

 

 

 

 

 

정치
경제
사회
교육/문화
행정
건강/스포츠
 
오피니언/컬럼
알립니다
군산정보통
뉴스촛점
기관/단체/인물
전북도정뉴스
 군산지역 200mm 이상...
 군산 주택15채·농경지1...
 페이퍼코리아 지구단위계...
 군산시의회, 입법·법률...
 군산 이성당·원조 뽀빠...
 군산 오후 3시 현재 비...
 군산시의회, 군산공항 ...
 새만금방조제 쓰레기 “...
 노인회전북연합회, A노인...
 군산시, 한국판 뉴딜 대...
방법을 얘기하니 이런건 ...
후보들 이번엔 제발 돈...
군산상고 야구부 운동 ...
군산이 산업경제가 어려...
이번에는 돈안쓰는 깨끗...
 

  홈 > 사회

 

군산시, 원예특작 신기술보급사업 최우수상 수상

2019-11-14 10:06:45

 

꼬꼬마양배추 해외와 국내시장 동시 개척에서 높은 점수 받아

 

(+)글자크게 | (-)글자작게



해외시장과 국내시장을 동시 개척해 화제가 되고 있는 군산 꼬꼬마양배추가 원예특작 신기술 보급사업 최우수상을 수상해 눈길을 끌고 있다.

군산시농업기술센터는 지난 13일 국립원예특작과학원에서 실시된 ‘2019년도 원예특작 신기술보급사업 종합평가회’에서 ‘꼬꼬마 양배추 육성과 수출사례’가 전체 76개사업 530개소 중에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번 평가에서 최고 영예인 최우수상을 받은 군산 꼬꼬마양배추는 지난해 처음 재배해 일본과 대만에 수출했다.

올해는 면적을 16ha로 2배 늘렸으며 수출은 140톤으로 3배 이상 증가함은 물론, 국내시장에서는 대형유통업체인 롯데마트에 150톤을 목표로 공급하고 있다.
 
국립원예특작과학원 기술지원과 이우일 지도사는 “군산의 꼬꼬마양배추는 시작한지 불과 2년도 안된 짧은 기간에 해외수출과 국내시장개척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았으며 특히 해외수출에서 상품성을 인정받아 국내시장에 공급되는 보기 드문 사례” 라고 칭찬했다.

문현조 기술보급과장은 “꼬꼬마양배추는 샐러드용 양배추 소비가 많은 일본과 다양한 볶음 요리가 발전한 대만시장을 목표로 지난해 재배를 시작해 2019년도 농촌진흥청 「수출유망품목」 선정, 농식품부 「미래클 케이푸드」육성 품목에 선정되는 등 중앙부처의 주목을 받고 있으며 논벼를 대체하는 고소득작물로 지역농가들의 지대한 관심을 모으고 있다”고 전했다.


이정훈 기자 (iqtop@naver.com)


 - 저작권자 군산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타겟광고문의

이름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모바일버전회사소개자문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