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업데이트일

2019년 10월 14일(월요일)

w w w. k m r n e w s. c o m

 

 

 

 

 

정치
경제
사회
교육/문화
행정
건강/스포츠
 
오피니언/컬럼
알립니다
군산정보통
뉴스촛점
기관/단체/인물
전북도정뉴스
 군산 굵직한 지역현안 ...
 군산시, 민선7기 들어 1...
 새만금항 인입철도 사업 ...
 새만금신항 배후부지 민...
 고계곤 군산원협장, 30여...
 군산시청 도현국 선수, ...
 30년 이상 한우물 장수...
 해신동, 하반기 도시재...
 무분별 태양광설치 방지,...
 군산 산북중~리츠프라자...
이런 축제에 타임머...
미장아이파크앞 근린공원...
선유도해수욕장에서 선유3...
아따 조금씩 양보합시다...
이곳은 어차피 문화관광...
 

  홈 > 사회

 

새로 조성 옛시청광장 분수 "어둡고 칙칙해"

2019-09-16 09:55:58

 

시 "견고한 청동 재질, 시간 지날수록 깊이감" 해명

 

(+)글자크게 | (-)글자작게


최근 옛 군산시청 광장에 분수시설이 조성되었으나 어둡고 칙칙해 오히려 도시 미관을 저해한다는 의견들이 제기되고 있다.

최근 월명동 옛 시청광장에 공공조형물인 분수가 설치됐지만 시민이나 관광객들의 반응이 영 시원치 않다. 오히려 색이 어둡고 칙칙한 느낌으로 분수가 주는 청량감이 감소되고 전혀 장소에 어울리지 않는 듯한 느낌을 준다는 의견이 꾸준히 제기되고 있다.

군산시에 따르면 분수는 약 2억 원의 시비가 투입됐으며 2단 분수와 아름답기로 이름난 어청도 등대를 모티브로 조성했다. 조형물은 물을 접하기 때문에 견고하면서도 중후한 감이 있는 청동이 사용되었으나 이 청동의 질감이 제대로 빛을 발하지 못하고 있다. 파란 바다와 초록빛 풀 사이에 조화를 이루는 흰색의 어청도등대가 지닌 아름다움과는 전혀 거리가 있고 오히려 언뜻 보면 녹이 슨 듯한 느낌으로 폐고철과 같은 인상으로 남는다는 것.

군산시 관계자는 “유럽 여러 나라들처럼 특색 있는 분수로 조성하자는 시의회 등의 의견을 수렴해 용역을 거쳐 진행된 사업”이라며 “청동의 질감은 시간이 흐를수록 그 깊이가 드러난다고 들었다”고 전했다.

규모나 위치에 대한 지적도 제기된다. 랜드마크가 될 수 있도록 규모를 키워 특색을 갖추든지 이도 저도 아닌 어중간한 규모에 전혀 인상에 남지 않는다는 것.

지역의 한 작가는 “시민들이 그 장소에 가서 즐겨야 하는데 즐길 수 있는 공간적 역할을 못하고 있다. 아이들이 분수를 중심으로 뛰어놀아야 하는데 도로 변에 너무 가까이 설치돼 동선이 위험할 수 있다”며 “차라리 초록빛 잔디와 분수가 대비돼 시원한 느낌을 제대로 주기 위해서는 지금보다 조금 더 안쪽으로 들어갔어야 한다.”고 지적했다. 

또 다른 지역 디자이너는 “공공조형물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것은 장소성이며 그 조형물이 설치되었을 때 시민과 소통이 되는가가 관건인데 지금의 분수는 모든 면에서 조금 안이하게 계획되지 않았나 하는 의문이 든다”며 “그곳은 일제강점기에 건립된 옛 시청이 있던 부지로  그것과 연계해 좀 더 장소와 연관된 의미 있는 조형물이었다면 어땠을까 하는 아쉬움도 있다”고 전했다.

월명동 시민 박 모씨는 “관광객들이 왔을 때 분수의 기원을 궁금해할 것 같아 간단히 어청도 등대를 형상화했다든지 하는 조그마한 안내판이라도 있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매번 공공디자인에 대한 지적이 끊이지 않는 군산시, 과연 발전은 없는 것일까? 


문지연 기자 (soma7000@naver.com)


 - 저작권자 군산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타겟광고문의

이름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독자한마디 삭제 메롱  2019-09-23 16:01:49
위가 삐쪽해서 완산주 자슥 똥구멍을 찌르는데 써먹으면 좋겠다.ㅎ
독자한마디 삭제 메론  2019-09-20 15:34:59
칙칙하다 정말 롯데백화점 앞에 와서 놀다 가지나 말아라 촌것들아
독자한마디 삭제 sk  2019-09-18 13:57:58
예나 지금이나 군산시의 이미지는 시청이 망쳐놓고 있다.
정말 한심하기 짝이없다.
군산시청은 빠지고 외부인사 전담이 필요하다.
독자한마디 삭제 반성합니다  2019-09-17 17:51:20
완산주 북대인 천년고도 덕진공원은 군산시민 앞에 무릅끓고 사죄드립니다
독자한마디 삭제 군산시민  2019-09-17 15:22:05
완산주 주둥이는 남의 지역 이야기 할때가 아닌데
완산주는 이제 일본으로 돌아가라
A 교수가 2학기 수업 첫 시간에 \'가끔 유흥업소에 가는데 화류계에 전북대 여학생들도 많이 다닌다\', \'일본 불매 운동을 왜 하는지 모르겠다\'면서 \'일본 브랜드 옷을 몽땅 샀다\'는가 하면 \'전북대 나온 게 잘한 게 아니다\', \'교회를 왜 가는지 모르겠다\'는 등 학생들과 특정 종교를 비하하는 말을 했다는 것입니다.
독자한마디 삭제 아래 개산주 야  2019-09-16 22:18:55
이제 전북대는 퇴출을 해야 될 시기다. 오늘 뉴스에 전북대 교수가 논문1저자에 조카부터 지인 자녀까지 등록
개산주 전남 촌놈과 퇴출되 전남으로 돌아가야 된다. 또 다른 전북대 교수는 개산주와 같은 친일이라 일본제품 반대를 비하하고 유흥업소에서 전북대 학생들이 많이 일한다고 하던대 개산주 니놈과 같은 전남출신이지 않는 이상 이런 말은 않는다. 이제 그만 전북에서 떠나서 개산주 너의 고항 전남으로가서 친일 짓이나 해라 군산은 호남 최초의 독립운동 지역이라 개산주 전남 친일 촌놈은 떠나야 된다.
독자한마디 삭제 ..ㅋ  2019-09-16 17:28:42
청동질감이라 시간이 흐를수록 깊이감이 깊이가 드러난다니..
그게 뭐가 중요한가~
풍경의 조화와 장소의 의미를 생각해서 만들어야지..
청동질감이라 시간이 흐를수록 깊이가 느껴질거라는 이.. 초딩같은 수준은 뭐당가...ㅡㅡ 나만 그렇게 생각하나 ㅡㅡ;
독자한마디 삭제 시민  2019-09-16 17:03:01
이게 2억씩이나? ㅠ
독자한마디 삭제 완산주  2019-09-16 14:03:33
그냥 독립해라 아니면 충청도로 가던가 정말 창피하다

 

 

 

 

 

모바일버전회사소개자문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