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업데이트일

2018년 09월 24일(월요일)

w w w. k m r n e w s. c o m

 

 

 

 

 

정치
경제
사회
교육/문화
행정
건강/스포츠
 
오피니언/컬럼
알립니다
군산정보통
뉴스촛점
기관/단체/인물
전북도정뉴스
 은파 수변산책로 사업, ...
 “붕괴위기 군산 미래산...
 군산사랑상품권 구매액 ...
 한국지엠 군산공장부지, ...
 강임준 군산시장, 여의도...
 지자체의 교육지원, 독이...
 [인터뷰]신이섭 장애인...
 “GS25, 군산사랑상품...
 군산시 인구감소 가속화 ...
 김관영 의원, 고군산군...
 

  홈 > 사회

 

군산전북대병원, 오는 8월 토지보상 시작

2018-06-07 11:25:16

 

7일 군산시-전북대병원 사업부지 매입 대행 협약체결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군산시와 전북대병원은 7일 문동신 군산시장과 강명재 전북대병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군산전북대병원 건립 부지매입 관련 협약을 체결했다.

사업부지 매입은 군산시가 대행하기로 했다.

지난 2010년부터 추진해 온 군산전북대병원 건립사업은 2016년 1월 백석제에서 사정동으로 사업부지를 변경한 후 전북대병원 측 재정악화 등의 사유로 사업 진전이 미비했다.

그러나 군산시에서 출연하기로 한 출연금 중 부지매입 지원을 위한 재원으로 50억 원을 확보하고, 올해 정부 제1차 추경에서 80억 원의 국비가 확보됨에 따라 부지 매입이 탄력 받게 됐다.

이날 협약에 따라 군산시는 부지매입 공고를 시작으로 토지주들의 의견을 수렴하고 감정평가를 실시하는 등의 행정절차를 6~7월중에 마무리 한 후 8월부터는 토지 소유주와 보상협의를 실시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부지매입 공고는 신문 공고 후 토지 소유주 및 관계인에게 보상계획을 통보하고, 편입토지 감정평가는 소유자, 사업시행자(전북대병원), 전라북도에서 감정평가사 각 1명씩 3인을 추천받아 감정평가를 의뢰하게 된다.

토지 보상금 산정이 이루어지면 토지 소유주 및 관계인에게 보상협의 요청서를 발송하여 보상협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협약식에서 양 기관의 장은 “이번 협약은 민선6기 문동신 군산시장과 강명재 전북대병원장의 임기를 마무리 하는 시점에서 병원 건립의 불씨를 살려놓은 것으로 그 의미가 더욱 클 뿐만 아니라 시민들 사이에서 무성하게 떠돌던 소문을 불식시키고, 30만 군산시민의 염원인 군산전북대병원 건립이 시작되었음을 알리는 신호탄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밝혔다.

이어 “군산전북대병원 건립은 군산시의 열악한 의료환경 개선과 침체된 경제 활성화에 꼭 필요한 사업이므로 반드시 완성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군산전북대병원 건립사업은 국비 556억 원, 전북대병원 1297억 원 등 총사업비 1853억 원을 투자하여 지난 2013년도 시작하여 오는 2021까지 군산시 사정동 일원에 종합의료시설을 건립하는 사업이다.


이정훈 기자 (iqtop@naver.com)


 - 저작권자 군산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타겟광고문의

이름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독자한마디 삭제 장난하냐?  2018-06-14 23:36:58
8월에 병원장교체라며...그 병원장와봐야 아는거지!!부지매입 5월부터 안하는 이유가 그것 아냐??

 

 

 

 

 

 

모바일버전회사소개자문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