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업데이트일
2022년 05월 22일(일요일)
w w w. k m r n e w s. c o m  

 

 
 

 

정치
경제
사회
교육/문화
행정
건강/스포츠
 
오피니언/컬럼
알립니다
군산정보통
뉴스촛점
기관/단체/인물
전북도정뉴스
아름다운 군산人
 6.1 지선 군산 후보자...
 군산 떠나는 20대 증가...
 강임준 선거사무소, 나기...
 “민주당 불공정 경선, ...
 소룡동 클라이밍 경기장...
 나기학 무소속 시장후보...
 군산시선관위, 나 선거...
 서거석 교육감 후보, 군...
 포스트 코로나 시대, 관...
  강임준 군산시장후보, ...
새만금 개발청이 신시도...
비응도 선유도는 관리 안...
군산대가 지역사회에 차...
군산은 예전 선사시대 ...
도시이름을 [차질시] 로...
 

  홈 > 정치

 

“사회복지 종사자 처우개선·지원방안 시급”

2022-01-18 18:37:05

 

김영자 시의원 5분 발언

 


김영자 시의원

김영자 시의원이 지역 내 약 4000명의 사회복지 종사자들에 대한 실질적 처우 개선과 지원방안 마련을 촉구했다.

김 의원은 2021년도 사회복지시설 종사자 인건비 가이드라인 준수율 조사 결과 전국 평균 99.6%, 전라북도 평균 100.1%, 군산시는 평균 99.9%로 사회복지 전담공무원과 별반 차이가 없는 것으로 공표되었지만 김 의원이 직접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군산 사회복지공무원 초임 연봉은 3000만 원 초반이고 복지시설 근무자는 대략 평균 2천500만원 정도로 83%정도로 지급되고 있으며 이것도 시설 유형별로 큰 편차가 있다고 주장했다.

게다가 낮은 보수와 처우, 장시간 근무 등 과도한 업무 스트레스로 50% 이상의 종사자들이 이직 경험을 45% 정도가 현 직장에서 이직 의사를 가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덧붙였다.

또한 사회복지시설 종사자들에게 복지카드와, 해외연수비용 및 사회복지사 동아리 활동비 지급, 장기근속 휴가제도 도입 등 대체인력 지원사업을 하고 있는 타 지자체에 비해 군산시는 월등히 부족하다고 지적했다.

이에 김 의원은 ▲모든 민간 사회복지 종사자에 대한 정확한 실태조사를 통해 단일임금 체계 구축하고 보수 처우개선과 수당체계 및 급여기준 마련 ▲종사자 권익 보호와 근무여건 개선, 대체인력 지원의 제도적 근거를 위해 조례 정비를 제안했다.


문지연 기자 (soma7000@naver.com)


 - 저작권자 군산미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타겟광고문의

공지
오는 6월 1일 실시하는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와 관련해 '공직선거법' 제82조의 6(인터넷 언론사 게시판, 대화방 등의 실명확인)에 따라 군산미래신문은 선거운동기간 본사의 댓글 서비스와 기타 독자 게시판을 일시 폐쇄합니다.
게시판과 댓글 작성은 6월 1일부터 가능하오니 독자와 네티즌 여러분의 양해바랍니다.
감사합니다.
-군산미래신문
 

 

 

 

 

 

모바일버전회사소개독자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