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업데이트일
2021년 12월 07일(화요일)
w w w. k m r n e w s. c o m  

 

 
 

 

정치
경제
사회
교육/문화
행정
건강/스포츠
 
오피니언/컬럼
알립니다
군산정보통
뉴스촛점
기관/단체/인물
전북도정뉴스
 6일 무증상·자가격리자...
 이재명 후보 군산 방문 ...
 군산조선소, 2023년 조...
 “옛 시청광장, 광장인...
 (수정)6일 오후 12명 ...
 30일 오전 10명 확진...
 (주)제일건설 ‘은파 ...
 (수정)5일 7명 추가 ...
 시의회 상임위, 내년 군...
 (추가) 40대 2명 추...
가출 청소년이 검거된것...
개발도 발전도 다 좋은...
상고안의 문제가 아닙니...
매년마다 정기적으로 기...
군산에 환경관련 센터 업...
 

 

홈 > 오피니언/칼럼

 

[미래시론]진정한 ‘립 서비스’

2021-08-23 10:01:35

 

이소암 시인, 군산대 평생교육원 문예창작 전담교수

 

말에는 힘이 있고, 표정이 있으며, 체감온도가 있다. 말 한마디가 사람을 살리기도 하고, 관계가 엇나가게 될 수도 있으며, 선량한 그 누군가가 피해를 입을 수 있음은 이를 방증한다 하겠다.

요즘 우리가 자주 사용하는 립 서비스(lip service)라는 말이 있다. 이 립 서비스는 사전적 의미로 입에 발린 말, 말뿐인 호의를 가리킨다. 이 말은 상황에 따라 좋은 의미로 쓰일 수도, 받아들일 수도 있고, 나쁜 의미로 쓰일 수도, 받아들일 수도 있다. 하지만 대부분 원만한 관계를 유지하기 위한 한 방편으로 사용한다 해도 과언은 아니다.

문제는 이 립 서비스의 ‘진정성’이다. 굳이 따진다면 진심이 담긴 립 서비스가 있을 것이고, 형식적인 립 서비스가 있을 것이다. 물론 우리가 흔히 사용하고 있는 립 서비스는 전자보다 후자에 가까울 수도 있다. 하지만 어디까지나 립 서비스를 하는 이의 진정한 의도는 화자인 본인이 더 잘 알 것이고, 립 서비스를 받는 이는 오직 주관적 느낌에 따라서 판단할 것이다. 즉 그동안 적립한 상대방 신뢰도나 처세, 자신이 처한 상황 등에 따라 이것이 진정성이냐 형식적이냐를 판가름하게 될 것이다.

최근 한 ‘사회 실험 카메라’는, 다리에서 생을 마감하려는 청년을 설정, 연출했다. 삭막한 세상, 시민들의 반응을 살피고자 시도한 것으로 보인다. 이 실험은 안전 문제와 법이 허락하는 범위 내에서 관할 경찰서의 협조와 생명보호단체의 자문을 받아 기획했다고 한다. 

결과적으로, 세상은 아직 따뜻하고 살 만한 곳임을 입증한 것과 다름없다. 실험 청년이 다리 위에 나타나 신발을 벗고 몸을 던지려고 했을 때, 시민들은 수수방관하지 않았다. 위험을 무릅쓰고 온 힘을 다해 청년을 끌어내리기도 하고, 실험 청년의 몸을 끌어안은 채 “미안해 미안해.” “그냥 가만히 있자.”  “아들, 신발 신어. 이 순간만 지나면 돼.” 등의 따뜻한 위로를 보내며 마음을 전했다.

물론 이 시민들의 말을 실제 상황이라 가정했을 때, 생을 포기하려는 젊은이에게 한낱 형식적인 립 서비스로 들릴 수도 있다. 청년의 절박한 상황을 제대로 이해할 수도, 청년의 심리를 제대로 깊이 있게 알 수도, 고민을 직접 완벽하게 해결해 줄 수도 없기 때문이다. 그러나 절체절명의 순간에 청년을 구하고, 눈물로 함께 견뎌보기를 하소연하는 시민들의 태도야말로 진정, 마음 깊이에서 우러나지 않으면 불가능한 일이다. 마음이 시키는 일이기에 가능한 일이다.

립 서비스, 굳이 사전적으로 해석할 일만은 아니다. 달리 생각하면 칭찬과 격려의 다른 이름이다. 하지만 단순히 관계 유지만을 위한 형식적 립 서비스는 지양해야 할 것이다. 말하는 이 스스로 진심을 전달한 것이 아니므로 행복하지 않을 것이며, 듣는 이 또한 자신의 경험치에 기대어 행복하지 않을 것이다.

희망한다, 막힘없이 흐르고 스스럼없이 와 닿는 물줄기 같은 립 서비스! 그 진정성 있는 립 서비스야말로 상호 역동적 힘을 부여하여, 서로의 관계를 더욱 돈독하게 할 것이다. 너도나도 행복에 이르게 할 것이다.

※본 내용은 본사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



군산미래신문 (kmrnews@hanmail.net)

 

 

 

 

 

 

 

 

 

모바일버전회사소개독자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