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업데이트일

2018년 12월 19일(수요일)

w w w. k m r n e w s. c o m

 

 

 

 

 

맛집추천

라대곤의 월요수필

시가 있는 뜨락

향수가 서려 있는곳

우리말 오솔길

양광희의 야생화산책

자랑스런 군산인

 기업탐방

 

 “시장과 친분 내세운 ...
 지엠군산공장 휴직자 생...
 수송2지구 정비사업 장...
 군산시, 역대 최대 1조 ...
 군산월명초 학구조정 진...
 군산 2주새 로또 1등 당...
 지역 다수 기업체·기관...
 소상공인 스마트 로지스...
 군산중앙고총동창회, 동문...
 군산 관광객 500만명 ...
군산시는 일자리 창출하...
그동안 토착세력에 질려...
일자리가 가장 우선순위...
군산엔 일자리가 없어요 ...
존경하는 도의원 님께 ...
 

 

홈> 삶의 향기 > 시가 있는 뜨락

 

 
이 름   이부덕
제 목   어머니
파 일   file0-9911503277285.jpeg(17 Kb),  

 

 어머니        
                 
세상 살아오는 동안
언제나 나를 품어주신 분은
당신 이었습니다

어릴 적부터 지금까지
내게 가장 너그러우신 분도
당신 이었습니다

나를 이해 해 주시고
언제 어디서나 내 편이 되어
힘이 되어주시는 당신

평생 내게 미소 지어
든든한 마음으로 살게 하시는
당신은 내 어머니 이십니다

어머니, 그런 당신을
나도 많이 사랑 합니다

부디 오래 사시기를
두 손 모아 기원 합니다

 

 이 부 덕


---------------------------------시 감상 배환봉


 세상에서 가장 ‘순수한 사랑’이라 하면 누구나 대뜸 어머니 사랑이라고 말은 잘 하면서도 우리는 이렇게 글로 표현 한번 하기가 왜 그렇게들 힘이 드는 것인지 알 수가 없다. 죽음을 불사하는 경우라 해도 서슴없는 사랑은 오직 어머니 사랑뿐이라는 걸 모르는 사람은 없을 것이다.

 그런데 사실 그 어머니 사랑은 누구나 가슴에 안고 살면서도 때로 감정에 따라 엇나가는 말로 마음을 상하게 하는 일이 더 많다.

이 글처럼 어머니의 사랑을 진심으로 표현하는 일은 어찌 그리도 못하는지 나 자신도 모를 일이다. 이렇게 몇 자 적어 드리면 얼마나 기뻐하실까? 하고 이 글을 보면서 감동을 했다.

시는 늘 우리 마음속에서 맴돌며 싹 트일 날을 기다리고 있는 것 같다. 아름다운 마음을 글로 표현해 모든 이들을 감동케 해서 인상적이다. 

앞으로 빛나는 발전을 기대해 보겠습니다.

 

 

모바일버전회사소개자문위원회광고안내신문구독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기사제보